안철수, "3.1절 집회 취지에 동의하지만…법원이 불허한 집회, 취소해달라"

입력 2021-02-28 15:44

"집회 강행은 문재인 정권 도우미 되는 길"

▲안철구 국민의당 대표. (연합뉴스)
▲안철구 국민의당 대표. (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보수단체들에게 3ㆍ1절 광화문 집회를 자제해줄 것을 촉구했다.

안 대표는 28일 입장문에서 "문(재인) 정권의 독선과 무능, 폭주에 항의하는 단체들이 3ㆍ1절을 맞아 서울 곳곳에서 동시다발적인 정권 규탄 집회를 예고했다"며 "취지에는 당연히 동의한다"고 언급했다.

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인 점을 고려해 "집회라는 방식과 시점은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며 "법원이 불허한 집회는 즉각 취소할 것을 호소드린다"고 덧붙였다.

안 대표는 "온갖 정책실패로 곤경에 빠진 이 정권은 집회 강행을 마음속으로 크게 반기며 공격의 칼을 갈고 있을 것"이라며 "집회 강행은 결과적으로 문재인 정권 도우미가 되는 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허가받은 집회도 준비부터 해산까지 방역 지침을 철두철미하게 준수해 달라"며 "진정 정권 심판을 바란다면, 그들에게 단 하나의 빌미도, 한 치의 꼬투리도 줘선 안 된다"고 호소했다.

이어 "지금은 마스크를 쓰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4ㆍ7 보궐선거 투표장으로 나가 이 정권을 심판하는 것이 구국과 자유의 길"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3,176,000
    • -0.83%
    • 이더리움
    • 4,175,000
    • +3.57%
    • 비트코인 캐시
    • 1,348,000
    • +3.06%
    • 리플
    • 1,963
    • +6.98%
    • 라이트코인
    • 362,500
    • +5.16%
    • 에이다
    • 2,491
    • +0.16%
    • 이오스
    • 11,490
    • +3.05%
    • 트론
    • 144.3
    • +4.11%
    • 스텔라루멘
    • 796.4
    • +1.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0,800
    • +1.43%
    • 체인링크
    • 52,150
    • +15.53%
    • 샌드박스
    • 487
    • +5.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