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신한금융, 스타트업 지원 공간 ‘인천 스타트업파크’ 오픈

입력 2021-02-25 16:30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25일 인천 송도에서 스타트업 생태계 지원을 위해 조성한 국내 최대 스타트업 지원 공간 '인천 스타트업파크'를 공식 오픈했다. 이날 행사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25일 인천 송도에서 스타트업 생태계 지원을 위해 조성한 국내 최대 스타트업 지원 공간 '인천 스타트업파크'를 공식 오픈했다. 이날 행사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은 25일 인천 송도에서 스타트업 생태계 지원을 위해 조성한 국내 최대 스타트업 지원 공간 ‘인천 스타트업파크’를 공식 오픈했다.

‘인천 스타트업파크’는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공간을 조성하고, 예비유니콘 기업 양성을 위한 원스톱(One-Stop)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민관 협력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 프로젝트’다.

신한금융은 작년 5월 ‘인천 스타트업파크’ 비전선포식을 시작으로 중소벤처기업부, 인천광역시 등 정부·지자체와 셀트리온 등 민간 사업자와 함께 사업 운영 주체로 참여했다.

‘인천 스타트업파크’는 신한금융 등 민간이 주도하는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과 인천테크노파크가 운영하는 공공주도형 프로그램인 품(POOM)을 통해 글로벌 진출 및 예비유니콘으로 성장을 희망하는 약 230여개 스타트업의 육성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금융은 작년 12월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 1기 멤버십 84개사를 선발했으며, 인천이라는 지정학적 특성을 살려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스타트업을 위한 글로벌 전진기지로 운영하고 있다.

또 빅데이터·AI·IoT 등 미래 혁신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과 바이오·헬스케어 분야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사무공간 및 복지시설 무상임대 △IR컨설팅 △전용펀드를 통한 투자 △글로벌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행사에는 중소벤처기업부 권칠승 장관,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 인천광역시 박남춘 시장, 셀트리온그룹 서정진 명예회장, 이원재 경제자유구역청장 등이 참석해 ‘인천 스타트업파크’ 운영 방향과 스타트업 육성 및 지원 전략에 대해 논의했다.

조용병 회장은 이날 개소식 행사에서 “금융과 기술의 융복합을 적극적으로 시도하고, 글로벌 엑셀러레이터와 협업을 통해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바이오, 데이터, 헬스 등 다양한 역량을 보유한 대한민국 스타트업들이 끊임없이 혁신을 시도할 수 있도록 힘껏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867,000
    • -4.91%
    • 이더리움
    • 2,904,000
    • -6.87%
    • 비트코인 캐시
    • 1,196,000
    • -19.42%
    • 리플
    • 1,771
    • -16.97%
    • 라이트코인
    • 352,100
    • -15.79%
    • 에이다
    • 1,631
    • -10.43%
    • 이오스
    • 8,895
    • -20.07%
    • 트론
    • 184.2
    • -15.12%
    • 스텔라루멘
    • 696.7
    • -12.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424,400
    • -24.08%
    • 체인링크
    • 47,720
    • -12%
    • 샌드박스
    • 744.2
    • -12.62%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