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현 與 소통위원장 "김명수 대법원장 사퇴해야…본질 흐린 책임 있어"

입력 2021-02-16 20:22

여권 내 처음으로 김 대법원장 사퇴 필요성 언급

▲박수현 더불어민주당 홍보소통위원장  (사진제공=연합뉴스)
▲박수현 더불어민주당 홍보소통위원장 (사진제공=연합뉴스)

박수현 더불어민주당 홍보소통위원장이 여권 인사로는 처음으로 "김명수 대법원장이 사퇴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16일 채널A '김진의 돌직구 쇼'에 출연해 "국회가 위헌적 행동을 한 판사를 탄핵 소추했는데, 이런 본질적인 문제를 거짓말이라는 프레임으로 옮겨가게 한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대법원장에게 사퇴할 만한 잘못이 있어서 사퇴하라는 것이 아니라, 본질을 흐리게끔 만든 문제에 책임져야 한다는 것"이라며 "국민에게 사과할 부분은 사과하고, 임성근 부산고법 부장판사의 사표를 받지 않은 건 법원 전체의 신뢰를 지키기 위한 것이었음을 사퇴하고 나서 정확히 설명해야 더 명분이 선다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민주당 내에서 김 대법원장의 사퇴를 요구하는 발언이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민주당 측은 당 입장과는 무관하다며 선을 그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600,000
    • +5.01%
    • 이더리움
    • 2,818,000
    • +0.71%
    • 비트코인 캐시
    • 685,500
    • +1.11%
    • 리플
    • 998
    • +2.5%
    • 라이트코인
    • 192,700
    • +2.01%
    • 에이다
    • 1,740
    • +1.46%
    • 이오스
    • 5,725
    • +1.69%
    • 트론
    • 80.96
    • +1.61%
    • 스텔라루멘
    • 391.2
    • +0.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900
    • +2.93%
    • 체인링크
    • 25,720
    • +0.47%
    • 샌드박스
    • 308
    • -0.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