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아이텍에이치엔디, 동우텍과 업무협약···콜드체인 사업 ‘박차’

입력 2020-12-28 15:52

▲아이텍 C.I
▲아이텍 C.I
아이텍의 자회사가 콜드체인 시스템 전문기업과 계약을 체결하며 사업 경쟁력을 강화했다.

28일 아이텍의 자회사 아이텍에이치앤디는 동우텍(구, 동우엔지니어링)과 콜드체인기술 관련 포괄적 상호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아이텍에이치앤디는 동우텍의 콜드체인 기술에 대한 국내외 마케팅 강화 및 신제품 개발에 협력한다.

동우텍이 개발한 ‘콜드체인 키퍼’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영하 200도까지 감지하는 기능을 갖춰 위치, 습도, 진동, 조도 까지 PC와 모바일 환경에서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며 환경센서 적용시 CO2,부패 까지 상시 모니터링이 가능한 제품이다.

미국 화이자사의 코로나19백신이 유통및 보관시 영하 70도를 유지해야 하는 만큼 이 제품은 시장검증이 완료된 기술로, 시장 확대에 따른 수혜가 예상된다. 동우텍은 제품개발이 완료된 2017년도부터 국내 임상검사기관인 서울의과학연구소를 비롯해 녹십자, 코오롱제약 SCL 등 다수의 기업과 바이오물류 전문기업 등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아이텍 관계자는 “동우텍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출신 연구진들의 뛰어난 기술력으로 국내 콜드체인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기업”이라며 “아이텍의 직접투자를 통해 제품 제조 및 신제품개발에 본격적인 협력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며 전국 700여개소의 유통망을 보유중인 송정약품과 동우텍의 콜드체인 모니터링 시스템인 콜드체인키퍼를 아우르는 콜드체인 인프라를 확보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신규 채널 및 유통망 확대를 통해 국내 콜드체인 유통망의 한축을 담당하며 양사가 공동으로 국내외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라 덧붙였다.

관련업계에서는 콜드체인 의약품 시장이 2023년까지 4490억 달러(한화 498조4798억 원)로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아이텍은 내년부터 급격히 확대될 코로나 백신과 치료제 시장에 본격적인 대응을 할 방침이다.

아이텍 관계자는 “정부는 내년 1분기 중으로 코로나 백신 접종 시작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연초 송정약품의 인수를 일정대로 마무리하고 동우텍과의 협업을 통한 콜드체인 사업전반의 경쟁력을 강화해 시장에 선제적인 대응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0,164,000
    • +1.05%
    • 이더리움
    • 3,184,000
    • +2.81%
    • 비트코인 캐시
    • 1,234,000
    • +21.58%
    • 리플
    • 2,206
    • -0.05%
    • 라이트코인
    • 377,400
    • +9.08%
    • 에이다
    • 1,859
    • +2.26%
    • 이오스
    • 10,440
    • +10.18%
    • 트론
    • 202.5
    • +15.71%
    • 스텔라루멘
    • 804
    • +1.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0,700
    • +20.65%
    • 체인링크
    • 52,800
    • +3.23%
    • 샌드박스
    • 829.5
    • +0.13%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