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이달 말 승인 전망

입력 2020-12-19 09:56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영국 런던의 옥스퍼드 거리를 사람들이 걷고 있다. 런던/로이터연합뉴스
 (런던=로이터/연합뉴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영국 런던의 옥스퍼드 거리를 사람들이 걷고 있다. 런던/로이터연합뉴스 (런던=로이터/연합뉴스)

영국이 이르면 이달 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사용 승인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18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는 영국 정부 고위 소식통을 인용해 영국 옥스퍼드대학과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이달 28일 또는 29일에 사용이 승인될 수 있다고 보도했다.

영국 정부는 이 백신이 사용승인을 받으면 내년 1월 첫째 주부터 축구경기장, 경마장, 전시회장 등에서 대규모로 접종할 계획이다.

이 매체는 “미국 화이자가 개발한 백신과 달리 옥스퍼드대학의 백신은 일반 냉장고에 저장할 수 있어 수송·접종이 더 쉬워 ‘게임 체인저’(국면 전환자)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우리나라 정부도 아스트라제네카와 1000만 명분을 공급받기로 계약을 마쳤다.

한편, 영국은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을 세계에서 처음으로 사용 승인하고 8일 접종하기 시작했다. 접종 처음 한 주간(8∼14일) 노인과 의료종사자 14만 명이 백신을 맞은 것으로 집계됐다.

영국 정부는 여러 종류의 백신 1억 접종분을 주문했고 현재 가용한 백신은 400만 접종분인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19 11:3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5,881,000
    • -0.68%
    • 이더리움
    • 4,655,000
    • -2.1%
    • 비트코인 캐시
    • 754,500
    • -0.53%
    • 리플
    • 1,337
    • -1.47%
    • 라이트코인
    • 231,100
    • +1.14%
    • 에이다
    • 2,632
    • -0.68%
    • 이오스
    • 5,475
    • -0.27%
    • 트론
    • 121.1
    • -0.82%
    • 스텔라루멘
    • 466
    • -3.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6,900
    • -1.38%
    • 체인링크
    • 31,890
    • -2.77%
    • 샌드박스
    • 902.2
    • +0.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