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동국대 김종필 교수,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12월 수상자 선정

입력 2020-12-02 12:00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은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12월 수상자로 동국대학교 화학과 김종필 교수를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이달의 과학기술인상’은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로 과학기술 발전에 공헌한 연구개발자를 매월 1명씩 선정해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상금 1000만 원을 수여한다.

의과학의 발달로 ‘100세 시대’가 열렸지만, 고령화와 함께 파킨슨병ㆍ치매 등 퇴행성 뇌 질환도 증가함에 따라 건강한 장수가 사회적 화두이다. 과기정통부와 연구재단은 김종필 교수가 몸속 일반 세포를 신경세포로 바꾸는 세포 운명전환(Reprogramming) 기술을 완성해 치매와 같은 난치병 치료와 재생의학 도약의 발판을 마련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고 밝혔다.

김 교수 연구팀은 최신 줄기세포 기술에 나노기술을 결합해 생체 내에서 세포의 운명전환 조절이 가능한 시스템을 확립하고, 이를 기반으로 차세대 세포 운명전환 원천기술을 완성했다. 연구팀은 신경세포가 손상된 쥐에 금 나노입자를 투입하고 전자기파를 전달하는 실험을 통해 손상된 신경세포 주변의 세포가 신경세포로 바뀌고 파킨슨병 증상도 개선됨을 검증했다.

관련 성과는 네이처 나노테크롤로지(Nature Nanotechnology, 2017년)에 게재됐다. 연구팀은 후속연구를 통해 알츠하이머 뇌 신경 세포에 적용하는 최신 유전자 편집치료 기술을 개발하는 등 실제 의료현장에 응용 가능한 기술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김 교수는 “이번 연구는 기존 재생의학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생체 내 세포 운명전환 기술을 완성한 데 의의가 있다”며 “후속연구를 통해 세포 재생기술을 선도하는 혁신적 세포치료기술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줄기세포 기술과 전자기나노기술 융합을 통한 효율적 세포운명전환 기술 개발.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줄기세포 기술과 전자기나노기술 융합을 통한 효율적 세포운명전환 기술 개발.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800,000
    • +0.66%
    • 이더리움
    • 2,859,000
    • +8.25%
    • 비트코인 캐시
    • 1,180,000
    • +6.98%
    • 리플
    • 1,759
    • +10.63%
    • 라이트코인
    • 325,500
    • +4.9%
    • 에이다
    • 1,550
    • +5.3%
    • 이오스
    • 8,225
    • +2.94%
    • 트론
    • 163.5
    • +6.03%
    • 스텔라루멘
    • 641.3
    • +6.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376,000
    • +3.95%
    • 체인링크
    • 46,910
    • +5.06%
    • 샌드박스
    • 667.3
    • +11.74%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