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종합]왕이 만난 문재인 대통령 "중국과 함께 한반도 전쟁 종식"

입력 2020-11-26 21:02

"완전한 비핵화 노력 멈추지 않을 것"...왕이 "10가지 공감대 형성"

▲<YONHAP PHOTO-3945> 왕이 외교부장과 기념촬영 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에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2020.11.26    utzza@yna.co.kr/2020-11-26 16:51:15/<저작권자 ⓒ 1980-2020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YONHAP PHOTO-3945> 왕이 외교부장과 기념촬영 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에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2020.11.26 utzza@yna.co.kr/2020-11-26 16:51:15/<저작권자 ⓒ 1980-2020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왕이 중국 외교부장 겸 국무위원을 만나 "우리 정부는 중국을 포함한 국제사회와 함께 한반도에서 전쟁을 종식시키고, 완전한 비핵화 노력을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왕 부장을 접견하고 "그동안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과정에서 중국이 보여준 건설적인 역할과 협력에 감사 인사를 표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왕 부장의 방한을 환영하면서 "코로나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양국 간 고위급 교류가 계속돼 기쁘다"며 "한중 우호 협력관계의 굳건함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한중관계의 중시를 보여주신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께 따뜻한 안부 인사를 전해 달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그동안 한중 양국은 코로나 대응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왔다"고 말한 데 이어 양국이 가장 먼저 신속통로 제도를 시행하고 인적 교류 확대 방안에 합의한 점을 거론, "국제협력의 모범적 사례를 만들어왔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앞으로도 양국이 경제협력과 함께 인적·문화적 교류·협력을 더 강화해나감으로써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더욱 긴밀하게 발전시켜나가길 바란다"며 "특히 2년 후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이해 새로운 30년을 준비하는 장기적 발전 방안을 마련해나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또 "한반도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해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을 향한 진전을 이룰 수 있는 여건 마련이 중요하다"며 중국의 지속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이에 왕 부장은 "남북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중국의 지지 의사를 재확인하고 협력의 뜻을 밝혔다.

왕 부장은 문 대통령에 대한 시 주석과 리커창 총리의 인사를 전한 뒤 "대통령 취임 후 양국 정상 간 관심 속에 양국관계가 어려움을 극복하고 발전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왕 부장은 "코로나 사태 발발 이후 양국은 우호적인 가까운 이웃나라로서 서로 지지하며 우호·협력을 증진시켰다"며 "양국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수호했고, 양국 경제 생산 정상화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코로나 사태를 완전히 이길 수 있다는 신뢰를 보여주기 위해 방한했다"고 한국을 찾은 이유를 설명했다.

왕 부장은 이날 오전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의 회담을 언급하며 "(강 장관과의)회담을 통해서 우리는 10 가지 공감대를 이뤘다. 양측의 협력, 그리고 지역 이슈에 관한 그런 공감대"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양국이 코로나를 견뎌내 반드시 더 넓은 전망을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부연했다.

그는 이어 "시진핑 주석께서는 대통령님과 우정, 상호신뢰를 매우 중요하게 여기며 특별히 구두 메시지를 전해달라고 했다"고 말했다.

왕 부장은 또 "중국의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최를 지지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4일 화상으로 개최된 동아시아정상회의(EAS)에서 2021년 도쿄 하계올림픽과 베이징 동계올림픽으로 이어지는 동북아 릴레이 올림픽을 '방역·안전 올림픽'으로 치르기 위한 긴밀한 협력을 제안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왕 부장에게 "한국은 도쿄·베이징 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이라며 "동북아 평화와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9,611,000
    • -1.86%
    • 이더리움
    • 1,365,000
    • -0.22%
    • 리플
    • 306
    • -2.49%
    • 라이트코인
    • 158,300
    • -1.86%
    • 이오스
    • 3,053
    • -1.29%
    • 비트코인 캐시
    • 533,500
    • -2.11%
    • 스텔라루멘
    • 337.5
    • -1.17%
    • 트론
    • 33.49
    • -1.09%
    • 에이다
    • 430
    • +1.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3,900
    • -2.06%
    • 대시
    • 137,400
    • -0.87%
    • 이더리움 클래식
    • 8,485
    • -3.19%
    • 249.4
    • +0.65%
    • 제트캐시
    • 116,900
    • -1.68%
    • 비체인
    • 30.04
    • -1.57%
    • 웨이브
    • 8,540
    • +15.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7
    • +2.7%
    • 비트코인 골드
    • 13,810
    • -2.26%
    • 퀀텀
    • 3,484
    • +2.41%
    • 오미세고
    • 4,078
    • +1.85%
    • 체인링크
    • 25,720
    • +14.82%
    • 질리카
    • 80.6
    • -6.28%
    • 어거
    • 23,410
    • +5.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