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SK이노, 환경부와 '환경 분야 소셜 비즈니스' 업체 지원

입력 2020-11-26 10:25

라잇루트ㆍ에이런ㆍ이노버스 등 선정…성장지원금 4억 원 전달

▲25일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발굴 공모전 시상식'에서 수상 기업 대표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25일 '환경분야 소셜 비즈니스 발굴 공모전 시상식'에서 수상 기업 대표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이 환경부와 공동으로 시행한 '환경 분야 소셜 비즈니스 발굴 공모전'에서 3개 업체를 선정해 25일 시상식을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폐기되는 배터리 전지막 필름을 원단에 부착해 고부가 고기능성 원단을 생산하는 ‘라잇루트’ △막히지 않는 금속 필터링 시스템을 활용해 고농도의 폐수를 처리하는 기술을 보유한 ‘에이런’ △일회용 플라스틱 컵을 한 번에 수거해 씻을 수 있는 사물인터넷(IoT) 기능 탑재 분리배출기를 개발한 ‘이노버스’ 등이 선정됐다.

선정 업체들에는 상패와 성장지원금 총 4억 원을 전달했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부터 환경부와 함께 환경문제 해결과 환경 분야 사회적 경제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공모전을 하고 있다.

우수한 환경기술, 사업 모델을 보유한 사회적기업과 소셜 벤처를 발굴해 육성을 돕기 위한 차원이다.

올해 공모전에는 전국 92개 환경 분야 사회적기업, 소셜벤처들이 응모했다.

서류접수, 대면 심사, 사업장 실사에 이어 분야별 전문가들이 기술/환경ㆍ사회적 가치, 투자ㆍ사업성 평가 등을 심사했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도움을 받아 기술적 평가를 강화했다.

SK이노베이션은 선정된 업체들과 사업적 협력 가능성을 검토하고 더불어 회사를 빠르게 키워 사회적 가치, 환경적 가치를 달성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기업 경영에 필요한 재무, 법무, 마케팅, 홍보 등 여러 영역에서 자문도 한다.

임수길 SK이노베이션 홍보실장은 "이번에 선정된 기업들의 친환경 사회적 가치는 매우 혁신적인 수준으로 우리 사회 전체의 ESG(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를 크게 키울 수 있을 것”이라며 “이들 업체에 SK이노베이션 인프라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적극적으로 지원해 기업과 정부, 소셜 비즈니스 기업이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성공 모델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6,299,000
    • +2.29%
    • 이더리움
    • 1,502,000
    • -2.85%
    • 리플
    • 300.2
    • -0.66%
    • 라이트코인
    • 155,000
    • -0.19%
    • 이오스
    • 2,964
    • -0.94%
    • 비트코인 캐시
    • 488,100
    • -0.91%
    • 스텔라루멘
    • 294
    • -1.9%
    • 트론
    • 33.19
    • +0.24%
    • 에이다
    • 386.4
    • -1.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400
    • +0.3%
    • 대시
    • 117,900
    • +0.17%
    • 이더리움 클래식
    • 8,460
    • -0.41%
    • 249.5
    • +5.27%
    • 제트캐시
    • 99,250
    • -0.6%
    • 비체인
    • 33.78
    • -0.59%
    • 웨이브
    • 7,545
    • -3.2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42.6
    • -5.2%
    • 비트코인 골드
    • 12,110
    • -0.08%
    • 퀀텀
    • 3,689
    • -7.61%
    • 오미세고
    • 3,979
    • -0.53%
    • 체인링크
    • 26,470
    • -5.13%
    • 질리카
    • 75.22
    • -2.31%
    • 어거
    • 21,500
    • -1.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