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LH, ‘전세난 해결’ 총력 지원…전담조직도 신설

입력 2020-11-22 11:00

‘주거안정추진 지원단’ 발족…전세물량 확보 및 공급 총괄

▲LH가 전세물량 확보와 공급을 총괄하는 ‘주거안정추진 지원단’ 을 신설하고, CEO 등 경영진을 필두로 ‘수도권 현장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LH)
▲LH가 전세물량 확보와 공급을 총괄하는 ‘주거안정추진 지원단’ 을 신설하고, CEO 등 경영진을 필두로 ‘수도권 현장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LH)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전세난 해결을 위한 정부의 ‘서민·중산층 주거안정 지원방안’ 총력 지원에 나선다.

LH가 전세물량 확보와 공급을 총괄하는 ‘주거안정추진 지원단’ 을 신설하고, CEO 등 경영진을 필두로 ‘수도권 현장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정부는 전세난 안정을 위해 오는 2022년까지 총 11만4100가구의 전세형 주택을 공급하는 방안을 발표했으며, 이 중 LH는 공공임대 공실 활용, 공공전세 및 매입약정주택 공급 등을 통해 최소 80% 이상의 물량을 담당할 계획이다.

정부정책 발표 직후 LH는 ‘수도권 현장 점검회의’를 개최해 수도권 내 전세물량 공급 등 정부정책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발빠르게 움직였다.

변창흠 LH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이 참석한 이날 회의에서는 △임대주택 공실의 전세형 전환계획 △신규 공공분양·임대주택 조기입주 추진 △매입약정방식 등을 통한 공공전세 신규도입 방안 등 다양한 과제들의 수행방안이 논의됐다.

특히, 내년 상반기까지 전체 계획물량의 40% 이상을 조기에 공급한다는 정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공급가능 물량을 최대한 신속히 확보하는 데 초점을 뒀다.

또한 LH는 전사적 대응체계 구축과 현장밀착형 사업추진을 위해 부사장을 단장으로 하는 ‘주거안정추진 지원단’도 발족하고 현판식을 가졌다. 해당 조직은 앞으로 본사와 현장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전세형 주택 공급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변창흠 LH 사장은 “단기간 내 전세형 주택을 집중 공급하는 이번 서민·중산층 주거안정 지원방안이 전월세시장 안정화의 큰 계기가 될 것”이라며 “LH의 인적·물적 자원을 최대한 동원해, 적기에 실수요자들을 위한 전세물량이 공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8,655,000
    • -4.6%
    • 이더리움
    • 563,500
    • -3.34%
    • 리플
    • 590
    • -5.14%
    • 라이트코인
    • 75,050
    • -10.92%
    • 이오스
    • 3,163
    • -9.47%
    • 비트코인 캐시
    • 292,400
    • -7.7%
    • 스텔라루멘
    • 207.2
    • +8.2%
    • 트론
    • 31.63
    • -4.09%
    • 에이다
    • 149.6
    • -5.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8,000
    • -9.92%
    • 대시
    • 99,900
    • -3.76%
    • 이더리움 클래식
    • 6,725
    • -5.41%
    • 178.3
    • -7.57%
    • 제트캐시
    • 74,900
    • -7.76%
    • 비체인
    • 15.75
    • -1.93%
    • 웨이브
    • 7,045
    • +1.5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5
    • -4.51%
    • 비트코인 골드
    • 9,435
    • -5.56%
    • 퀀텀
    • 2,735
    • -6.46%
    • 오미세고
    • 3,839
    • -11.24%
    • 체인링크
    • 13,460
    • -6.01%
    • 질리카
    • 26.39
    • -9.13%
    • 어거
    • 15,850
    • -2.5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