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아마존과 협업 통해 11번가 셀러들 해외 진출 돕는다

입력 2020-11-16 09:40

SK텔레콤은 11번가에서 고객들이 아마존 상품을 구매할 수 있게 서비스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11번가의 성장을 바탕으로 한 커머스 사업 혁신을 위해 아마존과 지분 참여 약정을 체결했다. 아마존은 11번가의 IPO 등 한국 시장에서의 사업 성과에 따라 일정 조건이 충족되는 경우 신주인수권리를 부여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은 11번가를 글로벌 유통 허브 플랫폼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11번가는 고객들에게 더 나은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 국내 셀러들이 해외에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지속 노력할 계획이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아마존과의 글로벌 초협력 추진이 결실을 맺게 되어 기쁘다”며 “아마존과 커머스 영역을 포함해 다양한 ICT 영역에서 시너지를 지속 창출하며 산업 전반에 큰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마존 관계자도 “11번가는 우리의 ‘고객 제일주의(Customer Obsession)’를 공유하고 있으며 한국의 대표적인 e커머스 사업자”라며 “이번 협력을 통해 아마존 상품을 쇼핑할 수 있는 차별적인 경험을 제공할 것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959,000
    • -0.96%
    • 이더리움
    • 5,310,000
    • +2.33%
    • 비트코인 캐시
    • 578,500
    • +2.3%
    • 리플
    • 997.8
    • -0.2%
    • 라이트코인
    • 193,700
    • +0.47%
    • 에이다
    • 1,702
    • +0.18%
    • 이오스
    • 4,001
    • +6.52%
    • 트론
    • 106
    • +1.24%
    • 스텔라루멘
    • 344.6
    • -2.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200
    • +24.3%
    • 체인링크
    • 23,350
    • -2.63%
    • 샌드박스
    • 6,595
    • -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