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항공사 승무원 극단적 선택…유족 측 "코로나19가 꿈 많던 아이 앗아가"

입력 2020-11-08 22:48

(연합뉴스)
(연합뉴스)

코로나19 여파로 강제 휴직에 들어갔던 20대 항공사 승무원이 극단적 선택을 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벌어졌다.

8일 서울 강서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강서구 주택가에서 국내 항공사 승무원 A(27)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딸이 전화를 받지 않는다'라는 모친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원룸에서 A 씨를 발견했다.

현장에서 발견된 유서에는 '스트레스를 너무 많이 받았다. 내 장기는 기증해달라. 세상에 잘 왔다가 편안한 안식처로 떠난다'라고 적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코로나19 사태로 강제 휴직에 들어가자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유족은 "코로나19가 꿈 많던 아이를 앗아간 것 같아 너무 마음이 아프다"라고 밝혔다.

경찰은 타살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보고, 부검 등 추가 수사 계획은 없다고 전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5 12:3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421,000
    • +3.66%
    • 이더리움
    • 2,972,000
    • +4.13%
    • 비트코인 캐시
    • 732,000
    • +4.35%
    • 리플
    • 1,019
    • +1.9%
    • 라이트코인
    • 205,600
    • +5.92%
    • 에이다
    • 1,807
    • +2.15%
    • 이오스
    • 6,045
    • +4.77%
    • 트론
    • 82.68
    • +1.77%
    • 스텔라루멘
    • 395.9
    • +2.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400
    • +2.47%
    • 체인링크
    • 29,220
    • +9.23%
    • 샌드박스
    • 323.8
    • +4.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