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조선왕릉 숲길 5곳 추가 개방…편의시설 정비 후 첫 공개

입력 2020-10-22 15:20

▲화성 융릉·건릉 초장지 숲길. (사진제공=문화재청)
▲화성 융릉·건릉 초장지 숲길. (사진제공=문화재청)
단풍이 기대되는 가을을 맞아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가 화성 융릉과 건릉 초장지길, 서울 의릉 숲길을 포함한 조선왕릉 숲길 5곳을 추가로 공개한다.

22일 문화재청에 따르면 궁능유적본부는 지난 6일부터 11월 29일까지 조선왕릉 숲길 8개소를 개방한 데 이어 오는 23일부터 11월 29일까지 조성왕릉 숲길을 추가로 개방한다. 관람객에는 편의시설 정비 후 처음 공개하는 것이다.

추가 개방되는 조선왕릉 숲길은 △서울 의릉의 능제복원 계획에 따라 한국예술종합학교 (구)본관을 철거하고 소나무를 심어 조성한 '소나무 산책길' △화성 융릉과 건릉 내 비공개되던 초장지 일원의 기존 소나무와 참나무 숲길을 정비한 '초장지 숲길' △김포 장릉 내 연지와 저수지 일원 수(水)공간을 관람할 수 있도록 편의시설을 보강한 '연지 둘레길' △남양주 홍릉과 유릉의 넓은 양묘장 일원을 조망하며 가족과 함께 쉴 수 있는 소규모 휴게공간을 정비한 '전통 수목 양묘장 사잇길' △남양주 사릉 내 오랜 역사를 간직한 소나무와 가을 들꽃의 조화를 엿볼 수 있는 '소나무·들꽃길' 등이다.

▲남양주 사릉 소나무·들꽃길. (사진제공=문화재청)
▲남양주 사릉 소나무·들꽃길. (사진제공=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조선왕릉관리소는 이번에 개방된 조선왕릉 숲길 5개소 외에도, 서울 헌릉과 인릉 내 오리나무 산책길과 서울 태릉과 강릉 내 참나무 숲 휴게공간 등 조선왕릉 내 숲길 6곳의 식생환경과 다양한 관람객 편의시설을 정비해 추가로 연차 개방할 예정이다.

숲길 개방시간은 조선왕릉 관람시간에 한하여 운영하며, 조선왕릉을 방문하는 관람객은 누구나 쉽게 숲길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 더 자세한 사항은 각 조선왕릉 관리소에 문의하거나 문화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708,000
    • -1.58%
    • 이더리움
    • 644,000
    • -3.52%
    • 리플
    • 630.3
    • -8.09%
    • 라이트코인
    • 91,100
    • -5.69%
    • 이오스
    • 3,269
    • -2.74%
    • 비트코인 캐시
    • 313,400
    • -0.98%
    • 스텔라루멘
    • 187.4
    • -6.53%
    • 트론
    • 33.08
    • -3.53%
    • 에이다
    • 169.5
    • -5.4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4,500
    • +10.3%
    • 대시
    • 112,700
    • -2.93%
    • 이더리움 클래식
    • 6,830
    • -4.74%
    • 280.9
    • +21.6%
    • 제트캐시
    • 79,200
    • -4.46%
    • 비체인
    • 17.94
    • -5.97%
    • 웨이브
    • 8,370
    • +4.6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8
    • -2.2%
    • 비트코인 골드
    • 10,170
    • -0.59%
    • 퀀텀
    • 2,920
    • -6.2%
    • 오미세고
    • 4,126
    • +0.56%
    • 체인링크
    • 14,400
    • -5.26%
    • 질리카
    • 33.5
    • -6.79%
    • 어거
    • 16,720
    • -5.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