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에디터가 폭로한 '싸이코 몬스터' 갑질 女연예인은?…아이린·슬기 불똥

입력 2020-10-22 09:33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15년 차 에디터가 한 인기 여자 연예인의 갑질 폭로글을 올려 화제다.

에디터 A 씨는 21일 자신의 SNS에 그간 화제가 된 갑질 사건들을 거론하며 "내가 그 '을'의 위치에서 한 사람에게 철저하게 밟히고 당하는 경험을 했다"고 적었다.

이어 A 씨는 "손과 발, 뇌가 묶인 채로 가만히 서서 그 질색하는 얼굴과 요동치는 인간의 지랄 앞에서 아무것도 할 수 없는 바보가 되어 서 있을 수밖에 없었다"며 "15년을 이 바닥에서 별의별 인간들을 경험하고는 인생사에 무릎을 꿇었다고 생각했고 이제 거진 내려놓았다 생각했는데 아니었다. 낯선 방에서의 지옥같은 20여 분이었다"고 인기스타의 갑질 행동을 폭로했다.

그러면서 A 씨는 "혹시 어떤 일이 일어날지 몰라 녹취를 했다. 그녀를 향해 행동을 취해야겠다. 나는 글로 정확한 팩트를 전달하고 그 내용이 더없는 효과를 내기 위해 결과를 남기고 돈을 받고 일했던 에디터였고 매체의 기자였다. 앞으로 내가 할 수 있는 걸 모든 에너지를 동원해서 그리고 내 두뇌를 영리하고 영악하게 굴려볼 생각"이라며, 당시 사건의 내용을 담은 녹음본 공개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A 씨는 해당 글을 마무리하며 해시태그로 #psycho #monster를 붙였다. 해당 해시태그가 레드벨벳의 곡 제목이라는 점에 네티즌들이 주목했다. 특히 몬스터는 아이린과 슬기의 유닛 활동 곡으로, 두 사람에게 불똥이 튀고 있다.

현재, A 씨는 아이린과 슬기에 대한 과거 게시글을 삭제한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8,933,000
    • +1.55%
    • 이더리움
    • 570,500
    • +1.06%
    • 리플
    • 617.9
    • +4.34%
    • 라이트코인
    • 77,750
    • +2.57%
    • 이오스
    • 3,182
    • +0.6%
    • 비트코인 캐시
    • 295,800
    • +1.58%
    • 스텔라루멘
    • 229.2
    • +11.1%
    • 트론
    • 32.42
    • +2.3%
    • 에이다
    • 164.4
    • +10.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9,700
    • +1.18%
    • 대시
    • 107,000
    • +7%
    • 이더리움 클래식
    • 6,905
    • +3.6%
    • 207.7
    • +17.74%
    • 제트캐시
    • 79,100
    • +5.96%
    • 비체인
    • 15.91
    • +1.21%
    • 웨이브
    • 7,155
    • +2.1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3.5
    • +0.41%
    • 비트코인 골드
    • 9,645
    • +2.66%
    • 퀀텀
    • 2,850
    • +3.9%
    • 오미세고
    • 3,952
    • +2.44%
    • 체인링크
    • 13,880
    • +2.44%
    • 질리카
    • 27.38
    • +3.2%
    • 어거
    • 16,360
    • +2.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