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투데이 말투데이] 상사병(相思病)/소멸위험지수

입력 2020-10-21 05:00 수정 2020-10-21 11:19

조성권 국민대 객원교수

☆ 카트린 드뇌브 명언

“사랑은 고통이다. 항상 한쪽이 더 많이 사랑하게 된다.”

카트린 드뇌브라는 예명으로 잘 알려진 카트린 파비엔 도를레아크는 프랑스 배우. 대표작은 ‘쉘부르의 우산’ ‘리스본 특급’ ‘인도차이나’ ‘상류사회’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 등. 1943~.

☆ 고사성어 / 상사병(相思病)

남녀가 그리워하여 생기는 병을 일컫는 말. 출전은 수신기(搜神記). 송(宋)나라 강왕(康王)이 부하 한빙(韓憑)의 아내를 강제로 빼앗고 남편을 멀리 보내버렸다. 아내를 그리다 한빙이 스스로 목숨을 끊자 아내 하 씨도 성 위에서 몸을 던져 죽었다. 화난 강왕이 두 사람의 무덤을 서로 떨어뜨려 놓았다. 무덤에서 자란 나무 두 그루 위에서 한 쌍의 원앙새가 슬피 울자 사람들이 원앙새를 죽은 부부의 넋으로 보고, 그 나무를 상사수(相思樹)라고 불렀다.

☆ 시사상식 / 소멸위험지수

한 지역의 20∼39세 여성 인구를 65세 이상 인구로 나눈 값. 이 지수가 0.5 이하일 때 소멸 위험이 크다. 수치가 낮으면 인구의 유출·유입 등 다른 변수가 없을 경우 약 30년 뒤 해당 지역이 없어질 가능성이 높다. 한국고용정보원은 2019년 10월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전국 228개 시군구 가운데 소멸위험지역은 97곳(전체의 42.5%)이라고 발표했다.

☆ 한자가 변한 순우리말 / 상수리

‘상수리나무 상(橡)+열매 실(實)’인 상실(橡實)이 변했다.

☆ 유머 / 정신병도 가지가지

스스로 뼈다귀라고 생각하는 청년이 정신병원에서 치료받고 완치돼 퇴원했다. 문 앞에서 개를 본 청년이 새파랗게 질려 병원으로 뛰어 들어왔다. 의사가 “당신이 뼈다귀가 아니라는 거 알지 않소?”라고 말하자 청년의 대답.

“나만 알면 뭐해요? 개가 아직도 나를 뼈다귀로 알고 있는데.”

채집/정리:조성권 국민대 경영대학원 객원교수, 멋있는 삶 연구소장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949,000
    • -0.35%
    • 이더리움
    • 655,500
    • -0.23%
    • 리플
    • 692.1
    • -1.47%
    • 라이트코인
    • 98,000
    • +4.93%
    • 이오스
    • 3,389
    • -3.36%
    • 비트코인 캐시
    • 323,200
    • -4.6%
    • 스텔라루멘
    • 207
    • -4.48%
    • 트론
    • 33.86
    • -4.57%
    • 에이다
    • 173.5
    • -5.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700
    • -4.04%
    • 대시
    • 119,800
    • -1.96%
    • 이더리움 클래식
    • 6,925
    • -4.61%
    • 203
    • +2.89%
    • 제트캐시
    • 84,600
    • +0.42%
    • 비체인
    • 16.74
    • -3.68%
    • 웨이브
    • 7,480
    • -2.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0.8
    • -0.19%
    • 비트코인 골드
    • 10,120
    • -1.94%
    • 퀀텀
    • 3,049
    • -4.33%
    • 오미세고
    • 4,098
    • -4.01%
    • 체인링크
    • 15,170
    • -1.24%
    • 질리카
    • 31.81
    • +0.98%
    • 어거
    • 16,800
    • +1.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