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아프리카돼지열병 2차 정밀검사 진행…“현재까지 의심 사례 없어”

입력 2020-10-17 11:10

▲강원 화천군의 한 양돈 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이 확인된 11일 오전 해당 농가에서 방역당국 관계자들이 농장 입구를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강원 화천군의 한 양돈 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이 확인된 11일 오전 해당 농가에서 방역당국 관계자들이 농장 입구를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아프리카돼지열병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접경지역 양돈농장을 대상으로 2차 정밀ㆍ임상검사를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16∼26일 2주간 검사 대상은 경기ㆍ강원 북부와 인접 14개 시ㆍ군 양돈농장 395호와 이번에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농장과의 역학관계가 확인된 농장 2곳 등 모두 397호다.

1주 차에는 수의사가 직접 돈사를 방문해 발열·식욕부진 등 외관상 증세를 확인하는 임상검사, 2주 차에는 임상검사와 함께 농장별로 돼지 혈액을 채취해 항원검사를 하는 정밀검사를 진행한다.

다만 야생멧돼지 방역대(양성 개체 발견지점 반경 10㎞) 내 농장과 발생농장과 역학관계가 있는 농장은 두 번 모두 정밀검사를 시행한다.

전날에는 정밀검사 대상 중 51호의 시료를 채취했고, 검사가 완료된 33호는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 경기ㆍ강원지역 양돈농장에 대한 전화 예찰에서도 감염이 의심되는 돼지 등 특이사항은 나오지 않았다.

김현수 중수본부장은 “지방자치단체는 물론, 한돈협회와 계열화 사업자들도 회원농장과 계약 사육농장을 철저하게 지도ㆍ관리해달라”고 당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302,000
    • +0.22%
    • 이더리움
    • 430,900
    • -2.69%
    • 리플
    • 269.2
    • -2.71%
    • 라이트코인
    • 60,800
    • -3.57%
    • 이오스
    • 2,847
    • -4.85%
    • 비트코인 캐시
    • 293,500
    • -2.88%
    • 스텔라루멘
    • 86.11
    • -1.86%
    • 트론
    • 28.98
    • -4.07%
    • 에이다
    • 105.2
    • -4.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400
    • -3.95%
    • 대시
    • 80,250
    • +5.59%
    • 이더리움 클래식
    • 6,550
    • -1.36%
    • 108.3
    • -3.3%
    • 제트캐시
    • 65,950
    • +3.05%
    • 비체인
    • 11.15
    • -4.62%
    • 웨이브
    • 3,885
    • +13.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0.6
    • -3.75%
    • 비트코인 골드
    • 8,135
    • -0.79%
    • 퀀텀
    • 2,191
    • -6.06%
    • 오미세고
    • 3,259
    • -3.44%
    • 체인링크
    • 12,450
    • -5.11%
    • 질리카
    • 19.63
    • -1.8%
    • 어거
    • 13,950
    • -2.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