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병진, 두 명의 여성과 결혼 결심…사업 욕심에 결국 “외롭고 쓸쓸하다”

입력 2020-10-07 23:5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주병진 (출처=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방송캡처)
▲주병진 (출처=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방송캡처)

개그맨 주병진이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7일 방송된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주병진이 출연해 과거 프러포즈한 사실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날 주병진은 “결혼할 뻔한 순간이 두 번 있었다. 진짜 프러포즈는 한 번 있었고 자연스럽게 분위기로 한 게 한 번 있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주병진은 “소개를 받은 건 다섯 손가락에 꼽는다. 잘 안 시켜주고 걱정만 하더라”라며 “한국적인 현모양처 상이 좋다. 여성스럽고 참하고 음식도 잘한다면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결혼에 대해 망설이던 주병진은 인터뷰를 통해 “세상 경험을 할수록 외로워지고 쓸쓸해진다. 사람은 민물고기 같아서 혼자 오래 살 수 없다”라며 “함께 살면 좋을 것 같다. 여러 가지로 노력해봐야 할 것 같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주병진은 1995년 속옷 브랜드 ‘보디가드’를 런칭하며 수백억대 자산가로 올라섰다. 하지만 사업 욕심으로 결혼적령기를 놓쳤다고 털어놓으며 “무엇을 위해 살아야 하나 쉽다”라고 씁쓸함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주병진은 1958년생으로 올해 나이 63세다. 1977년 MBC 개그콘테스트로 데뷔해 전성기를 누리다가 사업가로 전향해 큰 성공을 이뤘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도심속 손님일까 이웃일까' 서서울호수공원 너구리 가족 [포토로그]
  • "여행 중 잃어버린 휴대품은 보험으로 보상 안 돼요"
  • 축협, '내부 폭로' 박주호 법적 대응 철회…"공식 대응하지 않기로"
  • "임신 36주 낙태 브이로그, 산모 살인죄 처벌은 어려워"
  • 삼성전자, ‘불량 이슈’ 갤럭시 버즈3 프로에 “교환‧환불 진행…사과드린다”
  • 쯔양, 구제역 '협박 영상' 공개…"원치 않는 계약서 쓰고 5500만 원 줬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333,000
    • +0.74%
    • 이더리움
    • 4,931,000
    • +0.45%
    • 비트코인 캐시
    • 555,000
    • +0.09%
    • 리플
    • 830
    • +3.11%
    • 솔라나
    • 241,900
    • +2.02%
    • 에이다
    • 611
    • -0.33%
    • 이오스
    • 856
    • +0.71%
    • 트론
    • 189
    • +1.07%
    • 스텔라루멘
    • 148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500
    • +0.53%
    • 체인링크
    • 20,000
    • +1.73%
    • 샌드박스
    • 485
    • +1.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