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중국 "'코로나 백신' 공공재로…합리적 가격에 세계에 제공"

입력 2020-10-01 14:54

▲지난달 24일 오후 베이징 다싱구 시노백(Sinovac·科興中維) 본사에서 백신 연구동 연구원이 실험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달 24일 오후 베이징 다싱구 시노백(Sinovac·科興中維) 본사에서 백신 연구동 연구원이 실험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중국 당국이 자체 개발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완성되면 합리적인 가격에 전 세계에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1일 중국 신화통신에 따르면 왕원빈(汪文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우리는 (백신을) 세계의 공공재로서 공정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겠다"고 전날 정례 브리핑에서 말했다.

중국이 개발 중인 백신이 미국이나 유럽의 백신보다 비쌀 것이란 보도는 근거가 없으며, 무상원조 같은 방식으로 개발도상국에 먼저 백신을 제공하겠다는 것이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도 "코로나19 백신을 완성하면 전 세계 공공재로 사용하겠다는 약속을 이행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중국 당국은 이날 중국의 제약사인 선전 캉타이(深圳 康泰)가 사람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시험에 돌입했다고 발표했다. 다만 선전 캉타이 측은 이번 인체 실험을 어느 국가, 혹은 지역에서 진행하는지 밝히지 않았다고 워싱턴포스트(WP)는 전했다.

중국은 코로나19 백신 4종 개발에 착수해, 현지 임상시험 마지막 단계인 3상을 진행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049,000
    • +1.27%
    • 이더리움
    • 453,200
    • -0.4%
    • 리플
    • 282.6
    • -0.95%
    • 라이트코인
    • 64,800
    • +0.08%
    • 이오스
    • 2,986
    • -1.22%
    • 비트코인 캐시
    • 297,500
    • -0.7%
    • 스텔라루멘
    • 92.48
    • -1.09%
    • 트론
    • 30.4
    • -0.72%
    • 에이다
    • 117.3
    • -0.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7,300
    • -1.84%
    • 대시
    • 79,200
    • -1.55%
    • 이더리움 클래식
    • 6,675
    • -2.2%
    • 110
    • -3.68%
    • 제트캐시
    • 68,350
    • -2.77%
    • 비체인
    • 12.89
    • -2.5%
    • 웨이브
    • 3,579
    • -1.7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8.8
    • -3.52%
    • 비트코인 골드
    • 8,750
    • +0.34%
    • 퀀텀
    • 2,468
    • -1%
    • 오미세고
    • 3,665
    • -1.77%
    • 체인링크
    • 13,600
    • +1.19%
    • 질리카
    • 20.99
    • -1.92%
    • 어거
    • 14,790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