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동국제강 당진공장에서 태양광 발전…한수원 등과 MOU

입력 2020-09-28 14:05

당진공장 지붕ㆍ주차장 등 유휴 공간에 태양광발전시설 운영

▲태양광 발전 시설이 설치될 동국제강 당진공장 전경. 지붕과 주차 공간 등에 13MW급 발전 설비가 설치될 예정이다. (사진제공=동국제강)
▲태양광 발전 시설이 설치될 동국제강 당진공장 전경. 지붕과 주차 공간 등에 13MW급 발전 설비가 설치될 예정이다. (사진제공=동국제강)

동국제강 당진공장에 태양광 발전소가 들어선다.

동국제강은 28일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 ㈜티엠솔루션스, ㈜효성중공업, ㈜에스에너지 등과 공동으로 ‘동국제강 당진공장 태양광발전사업’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서면으로 진행됐다.

동국제강이 당진공장의 지붕, 주차장 등 공장의 유휴 공간을 제공하고, 한수원 등이 여기에 13MW(메가와트)급 태양광발전시설을 건설, 운영할 계획이다.

2021년 1월 착공, 6월 준공을 목표로 진행하고 준공 후 연간 4200여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약 1만5900MWh의 전기를 생산하게 된다.

대규모 철강 공장의 여유 공간을 태양광 발전소로 활용하는 사례다. 김지탁 동국제강 당진 공장장은 “당진공장 같은 철강 공장은 주변 환경에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도 친환경 태양광 발전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 가치가 높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동국제강과 한수원은 이번 태양광 발전 구조물에 동국제강의 고내식성 강판 GIX(마그네슘 합금도금강판)를 사용하기로 했다.

이 강판은 기존 GI(용융아연도금강판) 제품 대비 외관이 미려하고, 내식 성능이 5~7배 우수한 차세대 도금강판이다. 탁월한 내식성과 내구성으로 태양광 시설과 농업 시설 등 다양한 외부 환경에 노출되는 시설의 자재로 각광받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1,086,000
    • +1.14%
    • 이더리움
    • 669,000
    • +3.32%
    • 리플
    • 685.6
    • +2.51%
    • 라이트코인
    • 96,450
    • +2.61%
    • 이오스
    • 3,362
    • +1.6%
    • 비트코인 캐시
    • 318,000
    • +0.03%
    • 스텔라루멘
    • 202.1
    • +1.56%
    • 트론
    • 34.3
    • +1.15%
    • 에이다
    • 179.4
    • +6.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700
    • +0%
    • 대시
    • 116,000
    • +2.75%
    • 이더리움 클래식
    • 7,095
    • +4.34%
    • 228
    • +6.64%
    • 제트캐시
    • 83,100
    • +1.71%
    • 비체인
    • 18.98
    • +6.57%
    • 웨이브
    • 7,825
    • -0.9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6.9
    • +0.91%
    • 비트코인 골드
    • 10,220
    • +1.29%
    • 퀀텀
    • 3,081
    • +3.53%
    • 오미세고
    • 4,110
    • -0.99%
    • 체인링크
    • 15,230
    • +1.74%
    • 질리카
    • 35.63
    • +4.43%
    • 어거
    • 17,770
    • +4.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