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추석 이후 10대 10명 중 3명은 ‘명품’ 산다

입력 2020-09-28 09:18

(사진제공=알바천국)
(사진제공=알바천국)

추석이 지난 이후 10대 10명 중 3명가량은 명품을 구매하겠다고 밝혔다. 가족이나 친지로부터 받은 용돈을 사용하겠단 것이다.

28일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이 10대와 20대 총 4265명을 대상으로 ‘명품 구매’와 관련해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10대 33.6%가 추석 이후 새로운 명품을 구매할 계획이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응답자 전체(27.3%)는 물론 20대(26.1%)와 비교해서도 7.5%포인트 높은 수치다.

추석 이후에 명품을 구매하려는 이유로는 ‘추석 명절에 가족, 친지들로부터 용돈을 받기 때문(36.8%, 복수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이 외에 △추석 이후로 할인 이벤트ㆍ프로모션이 많아서(26.5%) △코로나19로 취소된 여행 등으로 명품을 구매할 여유가 생겨서(20.8%) △코로나19로 고향 방문, 여행 등이 어려워 명품 구매로 스트레스 해소(17.8%) △추석 연휴에 단기 알바를 통해 돈을 벌 계획이므로(14.9%) 등이 있었다.

구매 의사가 있는 명품 금액의 상한선은 평균 약 175만6000원으로 조사됐다. 10대는 평균 약 162만3000원, 20대는 평균 약 179만 원으로 약 16만7000원가량 차이를 보였다.

구매 이유로는 ‘생일, 입사, 졸업 등 기념(35.2%)’이 가장 많았고, △중요한 자리에 착용 혹은 들고 갈만한 제품이 필요해서(23.6%) △부모님을 위한 선물(23.4%) △우울감,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18.1%) △주위에 나만 없는 것 같아서(15.0%) △친구, 지인 등 선물(14.8%) 등 순이다.

특히, 10대의 경우 △유행에 뒤처지고 싶지 않아서(18.3%) △주위에 나만 없는 것 같아서(17.4%) 등 또래 집단을 의식한 구매 요인이 3ㆍ4위 등 상위권에 들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009,000
    • +3.36%
    • 이더리움
    • 431,000
    • +2.04%
    • 리플
    • 280.9
    • +0.79%
    • 라이트코인
    • 56,750
    • +5.39%
    • 이오스
    • 2,909
    • +0.31%
    • 비트코인 캐시
    • 292,700
    • +4.76%
    • 스텔라루멘
    • 93.49
    • -1.16%
    • 트론
    • 30.12
    • +3.29%
    • 에이다
    • 117.7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100
    • +2.68%
    • 대시
    • 82,650
    • -1.61%
    • 이더리움 클래식
    • 6,790
    • +1.19%
    • 118.6
    • -6.02%
    • 제트캐시
    • 70,100
    • -1.89%
    • 비체인
    • 12.68
    • +2.01%
    • 웨이브
    • 3,476
    • +6.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7
    • +1.94%
    • 비트코인 골드
    • 8,760
    • -0.23%
    • 퀀텀
    • 2,494
    • +1.26%
    • 오미세고
    • 3,658
    • -1.9%
    • 체인링크
    • 11,730
    • -1.26%
    • 질리카
    • 20.69
    • -3.05%
    • 어거
    • 15,450
    • +1.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