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北, 상부지시로 南실종자 총격 후 해상서 불태워

입력 2020-09-24 15:42

▲안영호 합동참모본부 작전본부장이 24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연평도 인근 해상 실종자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안영호 합동참모본부 작전본부장이 24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연평도 인근 해상 실종자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북한이 서해 최북단 소연평도에서 실종된 공무원을 북측 해상에서 사살한 뒤 기름을 부어 불태운 것으로 확인됐다.

24일 국방부에 따르면 해양수산수 소속 어업지도원 공무원 A(47) 씨는 지난 21일 서해 북단 소연평도 남방 1.2마일(2km) 해상에서 돌연 실종됐다. 당시 그는 어업지도선에서 어업지도 업무를 수행 중이었다. 동료들은 A씨가 점심시간에 보이지 않아 선내와 인근 해상을 수색했으나 신발만 발견되자 당국에 신고했다. 신고 접수 하루 뒤인 22일 오후 3시 30분께 A 씨는 구명조끼를 입고 부유물에 올라탄 채 기진맥진한 상태에서 북한 수산사업소 선박에 최초 발견됐다.

북측은 방독면, 방호복을 착용하고 일정한 거리를 유지한 상태에서 A 씨로부터 월북 이유에 관한 진술을 들은 정황을 군은 포착했다. 이로부터 6시간 정도 지난 오후 9시 40분께 상부 지시를 받은 북한군 단속정이 A 씨에게 총격을 가했으며, 이어 오후 10시 11분께 북측 해상에서 A 씨 시신에 기름을 부어 불태웠다. 이 같은 행위는 연평도에 있는 우리 군 감시장비에도 관측됐다.

군은 A 씨에 대한 조치를 취하지 못한 이유에 대해 “북측 해역에서 발생한 사건이고, 우리 국민이 우리 영토나 영해에서 위협받는 상황이 아니어서 실시간 확인하는 즉시 대응하는 사안이 아니었다”고 말했다. 또한 “우리 측 첩보 자산이 드러날까 봐 우려되는 부분도 있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419,000
    • +4.7%
    • 이더리움
    • 455,400
    • +2.94%
    • 리플
    • 283.9
    • +1.1%
    • 라이트코인
    • 66,750
    • +4.54%
    • 이오스
    • 2,985
    • +0.61%
    • 비트코인 캐시
    • 299,400
    • +2.46%
    • 스텔라루멘
    • 91.52
    • -0.77%
    • 트론
    • 30.4
    • +0.93%
    • 에이다
    • 113.8
    • -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6,300
    • +0.15%
    • 대시
    • 79,250
    • +0.83%
    • 이더리움 클래식
    • 6,725
    • -0.22%
    • 108.1
    • -4.34%
    • 제트캐시
    • 68,450
    • -0.73%
    • 비체인
    • 12.78
    • -0.08%
    • 웨이브
    • 3,526
    • -0.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2.8
    • -2.27%
    • 비트코인 골드
    • 8,550
    • -0.12%
    • 퀀텀
    • 2,445
    • -0.37%
    • 오미세고
    • 3,601
    • -0.33%
    • 체인링크
    • 13,330
    • +0.6%
    • 질리카
    • 20.65
    • -1.01%
    • 어거
    • 14,490
    • -0.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