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 개발제한구역 생활환경 개선에 내년 127억 투입

입력 2020-09-20 11:15

(자료제공=서울시)
(자료제공=서울시)

서울시가 내년 개발제한구역 내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총 127억 원 규모의 주민지원사업을 추진한다.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국비 60억 원에 지방비 67억 원을 추가해 개발제한구역 내 다양한 주민 편의시설을 확충할 계획이다. 서울시 개발제한구역 면적은 종로구 등 19개 구 총 149.13㎢ 으로 서울시 행정구역의 24.64%에 해당한다.

내년도에 추진하는 사업은 8개 자치구 총 10개 사업으로 △종로구 평창취락지구 주차장 조성 △도봉구 무수골 녹색복지센터 건립 △노원구 수락산 스포츠 힐링타운 조성 △은평구 편백나무 힐링숲 조성 △강서구 개화산 근린공원 생태복원과 생태모험숲 조성 △구로구 푸른수목원 확대 등이 있다.

올해에도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5개 자치구에서 공원과 도로 조성을 위한 토지보상과 산림 내 산책로 정비, 둘레길 조성 등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총 8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진달래마을 커뮤니티숲 공원조성 △북한산 전통사찰 주변 경관 정비 △구로구 천왕동 연지마을 소공원 조성 △강동구 암사역사공원조성 등이 있다.

최윤종 푸른도시국장은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으로 생활기반 확충과 환경문화 개선으로 지역 간 균형발전을 도모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의 건전한 생활환경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065,000
    • +3.34%
    • 이더리움
    • 433,600
    • +2.53%
    • 리플
    • 283.5
    • +1.65%
    • 라이트코인
    • 58,800
    • +8.99%
    • 이오스
    • 2,948
    • +1.69%
    • 비트코인 캐시
    • 293,500
    • +5.31%
    • 스텔라루멘
    • 94.37
    • -0.54%
    • 트론
    • 30.38
    • +4.26%
    • 에이다
    • 119.4
    • +1.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800
    • +3.45%
    • 대시
    • 83,650
    • +0.3%
    • 이더리움 클래식
    • 6,820
    • +2.25%
    • 120.3
    • -4.14%
    • 제트캐시
    • 71,400
    • +0.14%
    • 비체인
    • 12.61
    • +0.72%
    • 웨이브
    • 3,535
    • +7.8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9
    • +2.24%
    • 비트코인 골드
    • 8,820
    • +0.51%
    • 퀀텀
    • 2,511
    • +2.07%
    • 오미세고
    • 3,739
    • +0.81%
    • 체인링크
    • 12,010
    • +0.92%
    • 질리카
    • 20.97
    • -2.47%
    • 어거
    • 15,320
    • +0.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