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정경호 엄마 박정수, 아들 1년만에 잃어…결혼 대신 '동거' 선택 이유?

입력 2020-09-11 21:11 수정 2020-09-11 21:13

(출처=tvN 캡처)
(출처=tvN 캡처)

정경호와 박정수의 사이에 시선이 모아졌다.

11일 정경호와 박정수의 관계가 다시 한번 화제다. 정경호의 아버지 정을영 피디와 박정수는 12년 째 이어오는 관계다.

박정수와 정을영 피디는 지난 2008년 연인 사이임이 알려졌고 이어 동거생활 중이라고 밝혔다. 정경호를 '아들'이라 부르며 애틋한 애정도 드러냈다.

박정수는 1975년 결혼하며 연예계를 은퇴했다. 전 남편은 사업가였다. 두 사람 사이에는 딸 둘과 아들 하나가 있지만 아들은 미숙아로 태어나 1년도 안 돼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한 인터뷰에서 박정수는 정을영 피디와 결혼이 아닌 동거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서 밝혔다. "자식들도 있고 수용해야 할 복잡한 문제가 여럿이다"라며 "둘 중 한 사람이라도 결혼하고 싶으면 속상할 텐데 다행히 우리는 둘 다 뜻이 없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091,000
    • +0.71%
    • 이더리움
    • 438,700
    • -2.27%
    • 리플
    • 280.1
    • -0.53%
    • 라이트코인
    • 64,450
    • -0.08%
    • 이오스
    • 2,980
    • -0.07%
    • 비트코인 캐시
    • 301,900
    • +1.79%
    • 스텔라루멘
    • 90.16
    • -2.59%
    • 트론
    • 30.4
    • +0.36%
    • 에이다
    • 109.9
    • -5.9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3,500
    • -1.07%
    • 대시
    • 77,000
    • -2.16%
    • 이더리움 클래식
    • 6,640
    • -0.6%
    • 101.1
    • -8.01%
    • 제트캐시
    • 66,650
    • -2.7%
    • 비체인
    • 12.47
    • -0.87%
    • 웨이브
    • 3,390
    • -3.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4.3
    • -5.52%
    • 비트코인 골드
    • 8,290
    • -3.72%
    • 퀀텀
    • 2,350
    • -4.12%
    • 오미세고
    • 3,514
    • -3.86%
    • 체인링크
    • 12,950
    • -3.07%
    • 질리카
    • 20.08
    • -2.24%
    • 어거
    • 14,140
    • -4.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