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테슬라 주가, 사상 최악의 날에서 급반등…11% 폭등

입력 2020-09-10 08:00

기술주의 폭 넓은 반등이 영향…나스닥, 4월 말 이후 가장 큰 상승폭

▲테슬라 주가 최근 1개월간 추이. 9일(현지시간) 종가 366.28달러. 출처 CNBC
▲테슬라 주가 최근 1개월간 추이. 9일(현지시간) 종가 366.28달러. 출처 CNBC
미국 전기자동차업체 테슬라 주가가 급반등했다.

9일(현지시간) 미국 CNBC방송에 따르면 최근 불안한 모습을 연출했던 기술주들의 폭 넓은 반등이 이뤄지면서 테슬라도 큰 폭의 상승세를 나타냈다.

테슬라 주가는 이날 전 거래일 대비 10.92% 폭등한 366.28달러로 마감했다. 바로 전날 21% 폭락해 2010년 증시 상장 이후 가장 큰 일일 하락폭을 기록하고 나서 급반등해 손실을 어느 정도 만회한 것이다.

전날 사상 최악 폭락으로 테슬라 시가총액이 820억 달러(약 97조 원) 증발하기도 했다. 테슬라는 S&P500지수 편입 실패, 미래 경쟁자로 꼽히는 니콜라와 제너럴모터스(GM)의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등 악재가 겹치면서 전날 폭락했다.

이날은 최근 기술주 하락세에 투자자들이 다시 매입에 나서면서 테슬라도 그 흐름을 탔다고 CNBC는 풀이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2.71% 급등해 지난 4월 29일 이후 가장 큰 상승폭을 나타냈다. 마이크로소프트(MS) 주가는 4.26%, 애플과 아마존은 각각 3.99%, 3.77% 뛰었다.

이날 급반등에도 테슬라는 이달 들어 주가가 26% 이상 하락했다. 50억 달러 유상증자 계획 발표와 최대 외부 주주인 베일리기포드의 지분 축소 소식 등 악재가 꼬리에 꼬리를 물면서 하락세가 이어졌다. 여전히 테슬라 주가는 올 들어 지금까지 337% 오른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302,000
    • +1.1%
    • 이더리움
    • 1,796,000
    • -2.29%
    • 리플
    • 525.2
    • -0.64%
    • 라이트코인
    • 217,800
    • +6.76%
    • 이오스
    • 4,421
    • +0.68%
    • 비트코인 캐시
    • 596,500
    • +0.51%
    • 스텔라루멘
    • 460.9
    • +0.35%
    • 트론
    • 54.46
    • +1.89%
    • 에이다
    • 1,270
    • +8.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7,700
    • -0.68%
    • 대시
    • 263,500
    • -2.44%
    • 이더리움 클래식
    • 13,120
    • -2.31%
    • 583
    • -0.09%
    • 제트캐시
    • 151,200
    • +1.41%
    • 비체인
    • 48.24
    • -1.61%
    • 웨이브
    • 11,630
    • +2.74%
    • 베이직어텐션토큰
    • 583
    • +2.21%
    • 비트코인 골드
    • 32,140
    • +1.16%
    • 퀀텀
    • 6,200
    • +5.08%
    • 오미세고
    • 5,465
    • +0.74%
    • 체인링크
    • 31,060
    • -2.88%
    • 질리카
    • 133.6
    • +1.44%
    • 어거
    • 30,730
    • +8.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