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아이에스동서, 향후 3년간 본업 턴어라운드 기대-IBK투자증권

입력 2020-08-25 08:48

▲아이에스동서 분기별 매출과 영업이익 현황. (자료제공=IBK투자증권)
▲아이에스동서 분기별 매출과 영업이익 현황. (자료제공=IBK투자증권)
IBK투자증권은 25일 아이에스동서에 대해 본업의 실적 회복이 향후 3년 동안 지속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주주 친화적 인수합병 역시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IBK투자증권 박용희 연구원은 “아이에스동서는 최근 2개의 인수ㆍ합병(M&A) 딜 클로징을 앞두고 있다”면서 “이누스 매각의 경우 내달 29일 매각금액(약 2170억 원) 전액을 수취할 예정이고 환경폐기물 업체 코엔텍(지분 59%)ㆍ새한환경(100%)의 인수는 사모펀드 E&F 프라이빗에쿼티(PE)와 컨소시엄으로 인수가 진행 중이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아이에스동서는 지난 6월 E&F PE와 컨소시엄으로 형태로 해당 환경업체 인수와 관련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인수대금 총 5000억 원 중 인수자금융 2000억 원, E&F 2000억 원, 아이에스동서 1000억 원으로 구성된다.

박 연구원은 “지난 2개의 M&A 딜로 살펴보면 비효율적인 자산인 이누스의 매각, 효율성이 높은 환경사업에 대한 공격적인 인수합병으로 요약된다”면서 “이는 주주 친화적 인수합병”이라고 판단했다. 그러면서 “공격적으로 자산 재조정을 할 수 있는 근간은 주택 자체사업으로 향후 창출할 수 있는 잉여현금흐름에서 기반한다”면서 “초기 자금조달 우려가 있어 E&F PE와 공동 인수 후 향후 주택 자체 사업으로 창출되는 잉여현금으로 지분을 전액 확보할 것”으로 예상했다.

본업도 올해를 기점으로 턴어라운드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는 “지난해 매출은 9641억 원, 영업이익은 662억 원으로 바닥을 기록해 향후 3년간 드라마틱한 턴어라운드가 예상된다”면서 “지난해 건설 부문 매출 4735억 원에서 2022년 1조6000억 원 규모로 수직으로 상승할 전망이며 자체사업과 도급사업은 각각 8000억 원으로 성장을 견인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641,000
    • +1.85%
    • 이더리움
    • 468,300
    • +5.21%
    • 리플
    • 293.1
    • +3.17%
    • 라이트코인
    • 61,800
    • +4.66%
    • 이오스
    • 3,021
    • +2.37%
    • 비트코인 캐시
    • 304,600
    • +3.82%
    • 스텔라루멘
    • 96.28
    • -0.1%
    • 트론
    • 30.66
    • +1.52%
    • 에이다
    • 124.6
    • +2.9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900
    • +3.32%
    • 대시
    • 85,200
    • +0.06%
    • 이더리움 클래식
    • 6,980
    • +1.16%
    • 122.4
    • -1.05%
    • 제트캐시
    • 74,250
    • +3.99%
    • 비체인
    • 13.8
    • +7.56%
    • 웨이브
    • 3,660
    • +5.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3.6
    • +3.81%
    • 비트코인 골드
    • 9,065
    • +1.12%
    • 퀀텀
    • 2,670
    • +3.37%
    • 오미세고
    • 3,985
    • +4.59%
    • 체인링크
    • 13,620
    • +10.55%
    • 질리카
    • 22.17
    • +4.82%
    • 어거
    • 15,500
    • +1.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