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강성훈, 여고생 욕설 주장에 난감…“그런 상황조차 없어” 결국 고소

입력 2020-08-13 23:35

(출처=강성훈SNS)
(출처=강성훈SNS)

가수 강성훈 측이 여고생의 욕설 주장에 입장을 밝혔다.

13일 강성훈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끝까지 선처 없이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최근 불거진 여고생 욕설 및 시비 논란에 선을 그었다.

앞서 강성훈과 한동네에 산다는 한 여고생은 분리수거 중인 강성훈과 부딪혔다가 욕설을 들었다고 주장했다. 또한 다음날 친구에게 이 이야기를 전하던 중 강성훈이 이를 듣고 또 욕을 들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하지만 강성훈 측은 “글쓴이분이 주장하는 그러한 상황조차 없었으며 완전한 허위사실”이라고 선을 그었다. 또한 이날 글쓴이에 대해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강성훈 측은 허무맹랑한 주장에 법적 대응에 앞서 게시글 중단 조치를 하였으나, 글쓴이가 또 다른 커뮤니티에 글을 올리자 결국 법적대응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강성훈 역시 이날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동안 이런 식의 허위사실이 악의적으로 유포되어 왔으나, 더는 묵과할 수 없는 수준이라 판단하여 앞으로는 이에 대해 선처 없이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며 강력대응의 입장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76,000
    • -0.04%
    • 이더리움
    • 411,900
    • -0.07%
    • 리플
    • 280.6
    • -0.18%
    • 라이트코인
    • 53,050
    • -0.93%
    • 이오스
    • 2,994
    • +0.13%
    • 비트코인 캐시
    • 263,400
    • +2.33%
    • 스텔라루멘
    • 84.65
    • -1.33%
    • 트론
    • 30.65
    • -2.76%
    • 에이다
    • 116.6
    • +5.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6,600
    • +2.99%
    • 대시
    • 79,800
    • -0.5%
    • 이더리움 클래식
    • 6,720
    • +0.22%
    • 140.9
    • +0.36%
    • 제트캐시
    • 64,150
    • -1.99%
    • 비체인
    • 14.76
    • -1.07%
    • 웨이브
    • 2,882
    • -0.8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5.1
    • -2.29%
    • 비트코인 골드
    • 9,280
    • +0.27%
    • 퀀텀
    • 2,734
    • -2.01%
    • 오미세고
    • 3,583
    • -0.36%
    • 체인링크
    • 12,420
    • +4.11%
    • 질리카
    • 17.94
    • -6.22%
    • 어거
    • 16,300
    • -2.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