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관악산 입구, 복합문화공간 ‘으뜸공원’으로 재탄생한다

입력 2020-08-05 13:04

▲으뜸공원 조감도 (관악구)
▲으뜸공원 조감도 (관악구)

서울 관악구는 2022년 관악산 입구로 개통될 신림선 역사 완공에 발맞춰 ‘관악산 입구 으뜸공원 조성사업’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관악산 입구는 대중교통과 잘 연계되어 관악산을 방문하는 많은 시민이 즐겨 찾고 있으나 만남의 장소, 문화 휴식공간 등이 부족한 실정이다.

또 기존의 노후화된 휴게소에는 시민들의 발걸음이 뜸해졌고, 주차장의 비효율적인 부지 활용으로 인해 관악산 입구로서의 역할을 충분히 하지 못하고 있다.

이에 관악구는 ‘관악산 입구 으뜸공원 조성사업’을 통해 신림선과 연계된 휴게소와 광장 및 쾌적한 공원 환경을 조성하여 서울시의 대표 공원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추진한다.

기존의 노후화된 휴게소는 건물을 철거하고 지상 2층, 연면적 2225㎡로 리모델링해 카페테리아, 북카페 등을 갖춘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시킬 예정이다.

문화공간 내에는 휴게 공간 및 특화된 상가를 조성, 이용객들의 문화 휴식공간을 확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구상이다.

주차장 부지는 초록빛 나무를 식재해 걷고 싶은 광장을 조성한다. 각종 문화행사 및 대규모 축제를 개최할 수 있는 대형 광장형 공간으로 탈바꿈하여 시민에게 문화휴식공간으로 제공한다.

또한 만남의 장소, 출입구, 버스정류장 등의 동선 재배치로 관악산을 찾는 시민의 이용편의를 증진할 계획이다.

총 사업비 72억 원의 서울시 예산이 투입되며 올해 설계용역을 시작으로 내년부터는 본격적인 재조성 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박준희 구청장은 “신림선이 개통되는 2022년이면 관악산에 대한 접근성이 더욱 높아져 많은 시민이 방문하게 될 것”이라며 “관악산 명성에 걸맞은 대표적인 랜드마크 공원을 조성하여 이용객들의 수요를 맞추고, 더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775,000
    • -1.41%
    • 이더리움
    • 436,900
    • -2.87%
    • 리플
    • 289.1
    • -2.07%
    • 라이트코인
    • 55,100
    • -3.08%
    • 이오스
    • 3,132
    • -1.45%
    • 비트코인 캐시
    • 264,600
    • -3.82%
    • 스텔라루멘
    • 89.27
    • -2.5%
    • 트론
    • 31.46
    • -4.58%
    • 에이다
    • 104.7
    • -3.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8,900
    • -5.49%
    • 대시
    • 82,900
    • -2.59%
    • 이더리움 클래식
    • 7,090
    • -1.53%
    • 127.6
    • -5.27%
    • 제트캐시
    • 66,300
    • -3.84%
    • 비체인
    • 16.9
    • -1.17%
    • 웨이브
    • 2,872
    • -0.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0.6
    • -5.78%
    • 비트코인 골드
    • 9,470
    • -2.37%
    • 퀀텀
    • 2,937
    • -6.05%
    • 오미세고
    • 3,367
    • -6.73%
    • 체인링크
    • 11,590
    • -3.98%
    • 질리카
    • 18.54
    • -5.36%
    • 어거
    • 17,000
    • -3.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