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건설기계, DGB금융과 장비 고객용 금융상품 개발

입력 2020-08-04 11:04

다음달 캄보디아서 첫 리스상품 출시…장비 판매 확대 기대

▲현대건설기계가 서울 중구 DGB금융센터에서 DGB금융지주와 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글로벌 금융사업 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DGB금융지주 오성호 그룹전략총괄, 현대건설기계 권기형 전무 (사진제공=현대건설기계)
▲현대건설기계가 서울 중구 DGB금융센터에서 DGB금융지주와 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글로벌 금융사업 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DGB금융지주 오성호 그룹전략총괄, 현대건설기계 권기형 전무 (사진제공=현대건설기계)

현대건설기계는 최근 서울 중구 DGB금융센터에서 DGB금융지주와 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글로벌 금융사업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건설기계 권기형 전무(CFO)를 비롯해 DGB금융지주 오성호 그룹전략총괄, DGB캐피탈 서정동 대표이사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아시아 지역 고객이 굴착기나 휠로더 등 현대건설기계 장비를 신규로 구매할 때 활용할 수 있는 금융상품을 공동으로 개발ㆍ제공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양사는 내달 캄보디아에서 첫 번째 건설장비 리스 금융상품을 출시하고, 아시아 지역 전체로 관련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일반적으로 건설장비를 구매할 때는 리스, 할부 등 금융상품을 이용하는 경우가 많다. 굴착기 한 대의 평균 가격이 1억 원에 육박할 정도로 고가이기 때문이다.

현대건설기계 관계자는 "DGB금융과 함께 개발한 경쟁력 있는 금융상품을 장비 판매에 연계해, 금융 프로그램이 성숙하지 못한 아시아 시장에서 매출을 대폭 늘려간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72,000
    • +0.64%
    • 이더리움
    • 410,400
    • +3.32%
    • 리플
    • 283.4
    • +5.31%
    • 라이트코인
    • 53,400
    • +3.59%
    • 이오스
    • 2,970
    • +2.24%
    • 비트코인 캐시
    • 251,800
    • +1.37%
    • 스텔라루멘
    • 88.2
    • +8.02%
    • 트론
    • 33.06
    • +9.33%
    • 에이다
    • 111.3
    • +12.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1,800
    • +1.79%
    • 대시
    • 80,700
    • +3.46%
    • 이더리움 클래식
    • 6,745
    • +0.37%
    • 134.5
    • +9.53%
    • 제트캐시
    • 63,900
    • +1.83%
    • 비체인
    • 15.27
    • +7.54%
    • 웨이브
    • 2,831
    • +2.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5.7
    • +6.78%
    • 비트코인 골드
    • 9,245
    • +3.93%
    • 퀀텀
    • 2,773
    • +5.76%
    • 오미세고
    • 3,663
    • +5.87%
    • 체인링크
    • 12,650
    • +12.64%
    • 질리카
    • 18.97
    • +12.92%
    • 어거
    • 16,730
    • +1.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