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리더스기술투자 “에이스바이오메드, 코로나19 진단키트 식약처 수출허가 승인 획득”

입력 2020-07-16 14:00

리더스기술투자가 투자한 바이오회사 에이스바이오메드가 코로나19 초고속 분자진단 키트 수출허가를 식약처로부터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에이스바이오메드가 최근 수출허가 승인을 받은 코로나19 진단키트 제품인 Palm PCR™ 2019-nCoV Fast Real-time RT-PCR Kit는 에이스바이오메드가 투자한 아람바이오시스템과 연구ㆍ개발했다.

이는 RT-PCR에 의해 생성된 PCR 증폭 산물의 양을 형광 검출을 통해 실시간으로 측정하는 Real-time RT-PCR 방법을 사용한 제품이다. 진료현장에서 곧바로 검체를 검사하고 1시간 이내에 결과까지 확인할 수 있다. 민감도와 특이도 또한 높다.

회사 관계자는 “해당 제품은 에이스바이오메드가 지분 39.4%를 인수한 아람바이오시스템에서 개발한 휴대가 가능한 이동형 제품”이라며 “검사현장에서 30분 이내로 검사시행도 가능해 해외 바이어들의 문의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공항, 병원응급실, 선박 등 신속한 진단과 휴대를 할 수 있는 제품이 있어야 하는 장소들이 주요 수요처가 될 것”이라며 “타사 진단키트 및 장비보다 경쟁력이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에이스바이오메드는 제품의 안정성 확보와 효율적인 인력 운영을 위해 회사 자체적으로 양산이 가능한 GMP시설을 갖춘 생산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아람바이오시스템의 RNA 추출장치 및 시약을 함께 수출을 준비 중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전문 기업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하는 데 주력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 코로나19 전파력은 기존보다 6배 높은 GH그룹인 것으로 확인됐다”며 “ 그 전염 속도가 갈수록 빨라지는 만큼 신속하고 이동이 가능한 초고속 분자 진단키트의 중요성은 커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최근 녹십자 및 일부 대학교와 진행한 임상시험 결과가 매우 만족스러운 수준”이라며 “수출허가 승인에 대해서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리더스기술투자는 1986년 설립된 코스닥 상장사로 신기술기반 전문기업에 전략적 투자를 지속해서 해오고 있다. 리더스기술투자는 지난 4월 에이스바이오메드에 80억 원의 신주인수권부사채(BW)를 투자했으며, 보통주로 전환 시 지분 20.4%를 보유한 2대 주주로 올라선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646,000
    • +0.33%
    • 이더리움
    • 2,796,000
    • -1.48%
    • 비트코인 캐시
    • 919,500
    • +8.82%
    • 리플
    • 1,873
    • +35.7%
    • 라이트코인
    • 326,600
    • +9.97%
    • 에이다
    • 1,594
    • +0.76%
    • 이오스
    • 8,970
    • +7.68%
    • 트론
    • 159.3
    • +4.25%
    • 스텔라루멘
    • 817.4
    • +2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8,000
    • +6.57%
    • 체인링크
    • 42,260
    • -0.19%
    • 샌드박스
    • 824.8
    • -6.27%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