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중국, 코로나에 돼지열병 이번엔 구제역까지…흑사병 환자도 발생

입력 2020-07-14 17:04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에서 돼지열병에 이어 구제역까지 발생했다. 또 하나의 전염병으로 중국이 혼란에 빠지는 모양새다.

13일 중국 매체 신경보(新京報)는 이날 중국농업농촌부 목축 수의국은 광둥(廣東) 성 레이저 우(雷州)시의 한 돼지 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농장 돼지 131마리 가운데 39마리가 발병했으며, 이 가운데 1마리가 죽었다고 설명했다. 당국은 관련 규정에 따라 처리작업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구제역은 소·양·돼지 등 거의 모든 우제류에 발생하는 전염병으로, 혀·잇몸·입술과 그 밖에 유방이나 유두, 갈라진 발굽 사이 등에 물집이 생기는 것이 특징이다. 치사율이 5~55%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별한 치료법이 없고 조직배양 백신을 이용한 예방법이 통용되고 있다. 다행히 인수공통전염병이 아니라서 사람에게는 전파되지 않는다.

지난해 중국에서는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창궐해 수억 마리의 돼지가 살처분됐다. 이 때문에 중국에서 돼지고깃값이 크게 오르는 등 여파가 지속하고 있다.

이 밖에도 중국은 시종 돼지독감 바이러스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중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사람을 감염시킬 수 있는 신종 돼지독감 바이러스가 퍼졌다는 연구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연구진은 돼지독감 바이러스가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을 일으킬 수 있는 중요한 특징을 모두 충족한다고 밝혔다.

최근 북부 네이멍구에서는 흑사병 환자까지 발생했다. 6일 네이멍구 바옌나오얼시 위생건강위원회 등에 따르면 전날 이 지역 목축민 1명이 림프절 흑사병 확진 판정을 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79,000
    • +0.61%
    • 이더리움
    • 409,900
    • +2.81%
    • 리플
    • 283.5
    • +5.23%
    • 라이트코인
    • 53,550
    • +3.78%
    • 이오스
    • 2,972
    • +1.99%
    • 비트코인 캐시
    • 251,500
    • +1.13%
    • 스텔라루멘
    • 88
    • +6.93%
    • 트론
    • 33.04
    • +9.01%
    • 에이다
    • 111.7
    • +12.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1,800
    • +1.62%
    • 대시
    • 80,150
    • +2.76%
    • 이더리움 클래식
    • 6,725
    • -0.15%
    • 135.3
    • +9.38%
    • 제트캐시
    • 63,850
    • +2.08%
    • 비체인
    • 15.31
    • +7.44%
    • 웨이브
    • 2,832
    • +2.8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4.1
    • +6.16%
    • 비트코인 골드
    • 9,225
    • +3.42%
    • 퀀텀
    • 2,771
    • +4.88%
    • 오미세고
    • 3,679
    • +5.63%
    • 체인링크
    • 12,560
    • +12.44%
    • 질리카
    • 19.11
    • +12.81%
    • 어거
    • 16,690
    • +1.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