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동준, ‘클레멘타인’ 실패는 시티븐 시걸 탓?…“재개봉하고 싶다”

입력 2020-07-12 18:51

▲이동준 (출처=영화 '클레멘타인' 스틸컷)
▲이동준 (출처=영화 '클레멘타인' 스틸컷)

배우 이동준의 영화 ‘클레멘타인’이 화제다.

12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 이동준은 ‘클레멘타인’의 흥행 참패로 52억원을 날린 사연을 전한다.

‘클레멘타인’은 2004년 개봉한 영화로 이동준과 시티븐 시걸이 주연을 맡았다. 특히 이동준은 자신의 돈 50억을 투자하며 영화에 대한 열의를 보였으나 최종 관객 약 6만 명을 기록하며 흥행에서 참패했다. 이동준이 회수한 투자금은 고작 2억이었다.

이동준은 한 방송에 출연해 “시티븐 시걸이 출연을 허락하지 않았다면 좋았을 것이다. 그랬다면 영화를 만들지 않았을 거다”라며 “시티븐 시걸을 너무 믿었다”라고 털어놨다. 당시 시티븐 시걸은 20분 출연하며 약 12억의 출연료를 받았다.

이동준은 “돈을 모두 날리고 그 돈을 다시 벌기 위해 미사리에서 무지하게 노래를 불렀다”라며 “개인적으로 재개봉하고 싶다. 본 사람이 너무 없다”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이동준의 ‘클레멘타인’ 흥행 참패 사연은 12일 오후 8시 20분 채널A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721,000
    • +0.2%
    • 이더리움
    • 442,600
    • -2.96%
    • 리플
    • 280.5
    • -2.3%
    • 라이트코인
    • 63,850
    • -1.77%
    • 이오스
    • 2,969
    • -2.3%
    • 비트코인 캐시
    • 292,500
    • -3.56%
    • 스텔라루멘
    • 92.16
    • -1.55%
    • 트론
    • 30.19
    • -1.24%
    • 에이다
    • 116.7
    • -2.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6,300
    • -2.68%
    • 대시
    • 78,550
    • -2.78%
    • 이더리움 클래식
    • 6,710
    • -0.81%
    • 112.9
    • -4%
    • 제트캐시
    • 68,950
    • -2.54%
    • 비체인
    • 12.81
    • -3.76%
    • 웨이브
    • 3,517
    • -4.5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6
    • -3.49%
    • 비트코인 골드
    • 8,615
    • -3.69%
    • 퀀텀
    • 2,451
    • -2.78%
    • 오미세고
    • 3,593
    • -4.8%
    • 체인링크
    • 13,210
    • -3.86%
    • 질리카
    • 20.88
    • -2.79%
    • 어거
    • 14,570
    • -2.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