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박원순 시장 실종·사망 보도에 지상파 뉴스 시청률 상승…KBS 최고 21.2%까지 치솟아

입력 2020-07-10 14:31 수정 2020-07-10 16:00

(뉴시스)
(뉴시스)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 후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관련 보도로 지난 9일 지상파 메인 뉴스 시청률이 일제히 급상승했다.

전국 3200가구에 거주하는 9천 명 시청자들의 시청데이터를 집계한 TNMS에 따르면 이날 KBS '뉴스9' 시청률은 15.2%(전구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한 주전 같은 요일 시청률보다 2.1%p가량 상승했다.

또 MBC '뉴스데스크' 시청률도 상승했는데 1부 4.8%, 2부 5.0%를 기록하며 각각 1.0%p, 0.7%p 올랐다. SBS '8시뉴스' 역시 시청률이 1.1%p 상승하며 5.4%를 기록했다.

이날 지상파 메인뉴스 최고 1분 시청률도 모두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사건 뉴스가 차지하며 국민들의 높은 관심을 반영했다.

KBS '뉴스9' 의 경우 '박원순 서울시장 오늘 결근, 일정도 취소. 서울시 '박시장 관련 내용 확인 중'' 보도 꼭지에 시청률이 21.2%까지 상승 하며 '뉴스9' 최고 1분을 기록했다.

MBC '뉴스데스크'에서는 '박원순 시장 실종' 보도를 할 때 시청률이 6.7%까지 오르며, 역시 이날 최고 1분을 기록했다.

SBS '8뉴스'에서도 '박 시장 여비서, 성추행 주장 고소…이 시간 서울시청'을 보도할 때 시청률이 7.2%까지 상승했다.

한편 박 서울시장은 10일 오전 0시 1분께 서울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박원순 시장은 9일 오전 10시 44분께 종로구 가회동 소재 서울시장 공관을 나선 뒤, 9분 뒤엔 와룡공원 주변 CCTV에 모습이 마지막으로 포착됐다. CCTV 속 박 시장은 검은색 복장에 검은 배낭을 멘 채, 어디론가 향하는 모습이다.

이날 오후 5시 17분 박 시장의 딸은 112에 직접 전화를 걸어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연락이 두절됐다'라는 취지로 실종 신고를 접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00,000
    • -0.59%
    • 이더리움
    • 411,700
    • +0.22%
    • 리플
    • 279.1
    • -1.45%
    • 라이트코인
    • 53,050
    • -0.47%
    • 이오스
    • 2,971
    • -0.1%
    • 비트코인 캐시
    • 254,700
    • +1.19%
    • 스텔라루멘
    • 84.38
    • -3.29%
    • 트론
    • 30.73
    • -7.27%
    • 에이다
    • 111.9
    • +0.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000
    • +3.18%
    • 대시
    • 79,850
    • -1.42%
    • 이더리움 클래식
    • 6,735
    • -0.3%
    • 142.4
    • +5.56%
    • 제트캐시
    • 64,400
    • +0.39%
    • 비체인
    • 14.6
    • -4.14%
    • 웨이브
    • 2,845
    • -0.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3
    • -1.69%
    • 비트코인 골드
    • 9,210
    • -0.38%
    • 퀀텀
    • 2,753
    • -0.33%
    • 오미세고
    • 3,542
    • -3.88%
    • 체인링크
    • 11,800
    • -6.87%
    • 질리카
    • 17.96
    • -6.31%
    • 어거
    • 16,320
    • -2.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