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박원순 "故 최숙현 선수 애도…화나고 참담하다"

입력 2020-07-04 15:11

▲박원순 서울시장. (서울시)
▲박원순 서울시장. (서울시)
박원순 서울시장이 팀 내 가혹행위에 시달리다 극단적 선택을 한 고(故) 최숙현 트라이애슬론(철인3종 경기) 선수에 대해 애도를 표했다.

박 시장은 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너무 미안하다. 최숙현 선수의 안타까운 죽음 앞에 애도를 표한다"며 "화나 나고 참담하다"고 썼다.

또 "이번 사건을 보면서 여전히 집단폭력에 노출된 채 운동을 하고 있는 젊은 선수들이 얼마나 더 있을지 걱정된다"며 ""폭행과 가혹행위를 했던 이들의 개인적인 일탈만의 문제는 아닐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결과와 성적이 더 소중하게 여겨지는 세상의 가치가 잘못돼 있음이 분명하다"며 "교육이 잘못되고 사회가 비틀어 지고 정치가 무능한 것"이라고 했다.

박 시장은 "저부터 반성하겠다"라며 "서울시 울타리 안에는 유사한 일이 없는지 살펴보겠다. 어떤 폭력과 인권 침해도 용서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박원순 시장이 4일 故 최숙현 선수를 애도하며 올린 글. (박원순 시장 페이스북)
▲박원순 시장이 4일 故 최숙현 선수를 애도하며 올린 글. (박원순 시장 페이스북)

경주시청 소속이던 최 선수는 2016년 뉴질랜드 전지훈련 때부터 감독과 팀닥터, 선배 등으로부터 가혹 행위를 당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강제로 음식을 먹이거나 굶기는 행위, 구타 등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최 선수는 지난달 26일 "엄마 사랑해, 그 사람들 죄를 밝혀줘"라는 메시지를 어머니에게 보낸 뒤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최 선수가 사망하기 하루 전 국가인권위원회에 해당 사건과 관련한 진정이 접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인권위 스포츠인권특별조사단은 해당 사건을 맡아 조사에 들어갔다. 문화체육관광부도 최윤희 제2차관을 중심으로 특별조사단을 만들어 조사를 진행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67,000
    • +0.86%
    • 이더리움
    • 507,000
    • +1.58%
    • 리플
    • 348.6
    • +0.64%
    • 라이트코인
    • 67,250
    • +1.89%
    • 이오스
    • 4,003
    • +9.52%
    • 비트코인 캐시
    • 346,100
    • +1.38%
    • 스텔라루멘
    • 123
    • +1.49%
    • 트론
    • 28.22
    • +0.79%
    • 에이다
    • 162
    • -0.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0,700
    • +1.58%
    • 대시
    • 107,500
    • +0.75%
    • 이더리움 클래식
    • 8,380
    • +2.13%
    • 73.13
    • +0.23%
    • 제트캐시
    • 98,500
    • +0.46%
    • 비체인
    • 23.26
    • -3.08%
    • 웨이브
    • 4,230
    • +2.0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1.4
    • -0.12%
    • 비트코인 골드
    • 12,870
    • +0.78%
    • 퀀텀
    • 3,718
    • +3.74%
    • 오미세고
    • 2,285
    • -0.57%
    • 체인링크
    • 22,760
    • +17.32%
    • 질리카
    • 29.29
    • -2.63%
    • 어거
    • 26,540
    • +6.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