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판길 한국뇌연구원장, 2020년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 선정

입력 2020-07-01 13:55

▲서판길 한국뇌연구원 연장 (과기정통부 제공)
▲서판길 한국뇌연구원 연장 (과기정통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는 2020년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 수상자로 서판길(68) 한국뇌연구원 원장을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서 원장은 생명현상 이해의 기본개념인 ‘신호전달 기전’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정립하고 그 연구결과를 세계 최고수준 학술지인 셀(Cell), 사이언스(Science), 네이처(Nature) 등에 발표해 전 세계적 연구방향을 선도하는 등 우리나라 생명과학의 위상을 세계적으로 드높이는데 크게 기여하였다.

서 원장은 신호전달의 핵심효소인 포스포리파아제C(PLC)를 세계 최초로 뇌에서 분리 정제하고, 유전자를 클로닝하는데 성공했다. PLC를 매개로 하는 신호전달 과정을 분자, 세포 및 개체수준에서 작동원리를 정립해 세계 생명과학계를 주도했다.

PLC는 외부자극으로 세포막 인지질을 분해해 두 가지의 2차 신호전달물질인 IP3와 DAG를 만드는 효소는,

ㅇ 또한, 생체 신호전달의 기본개념을 확장해 줄기세포 분화의 정교한 조절 과정을 규명했고, 신호전달 과정의 불균형은 세포성장 이상을 유도하고 암이나 다양한 뇌질환을 초래한다는 사실을 발견, 난치병 진단·치료에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

서 원장은 돌해 2월말 기준 348편의 논문을 국제 저명학술지에 게재했으며, 개별 연구자가 축적한 연구성과의 우수성을 가늠하는 지표인 논문의 피인용수 1만4000번 이상, H-Index 62(Web of Sciencce 기준)로 생명과학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과학자로 평가받고 있다.

아울러 2019년 뇌과학 올림픽이라 불리우는 ’제10차 세계뇌신경과학총회(IBRO 2019)‘를 대구에서 성공적으로 개최하고, 직전 대회의 2배에 가까운 100개국 4500여명의 참석을 유치하는 등 다양한 국제학술대회를 우리나라에 유치‧개최해 국가 과학기술의 국제 경쟁력과 위상제고 뿐만 아니라 효과적인 국제 협력 기반마련을 위해서 지속 노력해 왔다.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은 우리나라를 대표할 수 있는 업적이 뛰어난 과학기술인을 발굴하여 명예와 자긍심을 높이고 연구개발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2003년부터 시상해 온 명실상부한 우리나라 최고의 과학기술인을 위한 상이다.

그동안 이 상을 수상한 과학기술인은 총 43명(2020년 수상자 포함)으로 자연분야(이학) 15명(35%), 생명분야(의약학, 농수산) 15명(35%), 공학분야 13명(30%)이다.

올해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은 지난해 말부터 후보자 공모 및 추천에 착수하여 총 21명의 후보를 접수하고 3단계 심사과정(전공자심사–분야심사–통합심사)을 거쳐 최종 1명을 선정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7월 3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는 2020년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 개회식에서 수상자에게 대통령 상장과 상금 3억원을 수여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94,000
    • +0.26%
    • 이더리움
    • 285,700
    • +0.18%
    • 리플
    • 236.3
    • +0.17%
    • 라이트코인
    • 51,750
    • -0.29%
    • 이오스
    • 3,029
    • +0.13%
    • 비트코인 캐시
    • 273,100
    • +0.07%
    • 스텔라루멘
    • 108.7
    • +1.59%
    • 트론
    • 20.88
    • +0.19%
    • 에이다
    • 154.9
    • +4.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5,700
    • +1.22%
    • 대시
    • 84,850
    • -0.29%
    • 이더리움 클래식
    • 7,485
    • +0.54%
    • 55.4
    • +0.98%
    • 제트캐시
    • 73,400
    • +2.44%
    • 비체인
    • 22.75
    • +6.11%
    • 웨이브
    • 1,658
    • +13.0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0.4
    • -0.19%
    • 비트코인 골드
    • 11,320
    • +0.71%
    • 퀀텀
    • 2,859
    • +8.01%
    • 오미세고
    • 1,811
    • -0.33%
    • 체인링크
    • 9,710
    • +12%
    • 질리카
    • 23.23
    • +0.13%
    • 어거
    • 23,350
    • +3.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