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3600억 원 규모…두산중공업, 김포열병합발전소 신규 수주

입력 2020-06-22 14:29

세계 다섯 번째 독자개발한 가스터빈 실증 플랜트…2023년 상반기 준공 예정

▲두산중공업 직원들이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의 최종조립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 직원들이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의 최종조립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이 김포열병합발전소 건설 공사에서 3600억 원 규모의 신규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

김포열병합발전소는 두산중공업이 세계 다섯 번째로 독자 개발, 국산화에 성공한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을 공급하고 실증하는 프로젝트다.

두산중공업은 서부발전과 김포열병합발전소의 파워블럭(주 기기 갖추고 전기생산하는 시설) 부문 및 건설공사 부문 계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총 수주금액은 약 3600억 원이다.

작년 12월 서부발전과 동 발전소의 가스터빈 공급계약을 체결한 데 이은 신규 수주다.

열병합발전소는 전력생산 설비와 지역난방 등을 위한 열 공급 설비를 모두 갖춘 발전소를 말한다.

김포열병합발전소는 LNG 가스터빈으로 전력을 1차로 생산하고, 이어 폐열을 활용해 스팀터빈을 구동하며 한번 더 전력과 열을 생산 및 공급한다.

두산중공업이 이번에 체결한 파워블럭 부문 계약은 약 2300억 원 규모로, 두산중공업은 파워블럭에 들어가는 스팀터빈, 발전기, HRSG(배열회수보일러) 등을 공급하고 설치한다.

송전선로, 공업용수설비 등을 설치하는 발전소 건설공사 부문 수주 금액은 약 1300억 원이다.

김포열병합발전소는 경기도 김포시 양촌읍 지역에 건설되며 2023년 상반기 준공 예정이다. LNG를 열원으로 사용하는 500MW급 발전소로 인근 지역에 전력과 열을 공급하게 된다.

이 발전소에는 두산중공업이 2013년 국책과제로 개발에 착수해 지난해 9월 최종조립을 마친 국내 최초 가스터빈 독자 모델이 적용된다.

두산중공업 박홍욱 파워서비스 BG장은 "국내 천연가스 발전 시장은 2020년 41.3GW에서 2034년 60.6GW로 대폭 증설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본격적인 시장확대가 예상되는 만큼 산학연 협력을 바탕으로 최고 성능의 한국형 표준가스복합 발전 모델을 개발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두산중공업은 산업통상자원부가 2월 발족한 '한국형 표준가스복합 개발 사업화 추진단'에 참여하고 있다.

민관이 함께 참여하는 추진단은 LNG발전 산업의 혁신을 목표로 LNG복합발전소 표준화 개발과 보급방안 마련 및 이를 통한 국내 가스터빈 산업 육성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06,000
    • -2.14%
    • 이더리움
    • 283,000
    • -3.18%
    • 리플
    • 232.8
    • -3.92%
    • 라이트코인
    • 52,250
    • -3.15%
    • 이오스
    • 3,100
    • -3.28%
    • 비트코인 캐시
    • 279,700
    • -3.35%
    • 스텔라루멘
    • 102.1
    • -8.43%
    • 트론
    • 21.58
    • -3.4%
    • 에이다
    • 141.7
    • -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6,700
    • -2.91%
    • 대시
    • 84,400
    • -1.86%
    • 이더리움 클래식
    • 7,590
    • -3.44%
    • 53.67
    • -6.66%
    • 제트캐시
    • 66,250
    • -3.43%
    • 비체인
    • 21.14
    • -7.24%
    • 웨이브
    • 1,409
    • -0.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9.3
    • -5.67%
    • 비트코인 골드
    • 10,940
    • -1.44%
    • 퀀텀
    • 2,374
    • +0.59%
    • 오미세고
    • 1,800
    • -4.2%
    • 체인링크
    • 6,990
    • -5.35%
    • 질리카
    • 22.79
    • -5.59%
    • 어거
    • 22,580
    • -4.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