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엘코퍼레이션, 3D 프린터 렌탈 사업 확대

입력 2020-06-03 09:46

‘폼3’는 24개월 기준, 월 33만7000원에 이용 가능

(사진제공=엘코퍼레이션)
(사진제공=엘코퍼레이션)
3D프린팅 전문기업 엘코퍼레이션이 3차원(3D)프린터의 렌탈 사업을 본격 확대한다.

엘코퍼레이션은 글로벌 3D 프린터 기업인 폼랩(Formlabs)의 인기 3D 프린터인 '폼3(Form3)' 및 레진 자동세척기 '워시(Wash)', 경화기 '큐어(cure)' 등을 일반 소비자, 스타트업, 교육연구기관 등에 렌탈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앞서 엘코퍼레이션은 2015년부터 단기 렌탈 시스템을 도입해 보급형인 FFF 3D프린터 '얼티메이커', '루고', 'BF-14' 등의 렌탈 사업을 전개해 국내에 3D프린터의 보급화 및 대중화에 앞장서 왔다.

이 같은 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엘코퍼레이션은고성능 3D프린터의 렌탈 사업에도 본격 진출하게 됐다.

엘코퍼레이션이 공급하는 폼랩사의 '폼3' 프린터는 준 산업용급의 3D프린터다. 일반 기업이나 기관 입장에서는 구매 비용 뿐만 아니라 사후 관리 비용적 측면에서도 부담을 느낄 수 있었다.

엘코퍼레이션 관계자는 "렌탈전문업체 SNA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본격적인 렌탈 사업을 확장하면서 '폼3'에 대한 수요 기업들의 부담을 대폭 줄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폼3'를 렌탈할 경우 24개월 기준으로 월 33만7000원의 비용을 부담하면 고가의 3D 프린터 장비를 업무에 활용할 수 있다.

레진 자동세척기인 '워시'와 '큐어'는 각각 3만9600원과 5만44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92,000
    • -0.34%
    • 이더리움
    • 269,000
    • -0.44%
    • 리플
    • 210.2
    • -0.99%
    • 라이트코인
    • 49,490
    • -0.7%
    • 이오스
    • 2,891
    • -1.77%
    • 비트코인 캐시
    • 262,600
    • -0.98%
    • 스텔라루멘
    • 79.21
    • -0.8%
    • 트론
    • 19.75
    • -1.15%
    • 에이다
    • 114.3
    • -3.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100
    • -0.49%
    • 대시
    • 79,950
    • -0.44%
    • 이더리움 클래식
    • 6,700
    • -0.89%
    • 50.5
    • -0.61%
    • 제트캐시
    • 60,600
    • -0.16%
    • 비체인
    • 17.01
    • +25.17%
    • 웨이브
    • 1,332
    • -0.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2.4
    • -2.6%
    • 비트코인 골드
    • 10,740
    • -1.92%
    • 퀀텀
    • 1,989
    • -0.6%
    • 오미세고
    • 1,760
    • -2.28%
    • 체인링크
    • 5,585
    • -1.85%
    • 질리카
    • 22.31
    • +2.39%
    • 어거
    • 21,600
    • -6.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