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CJ제일제당 '비비고 죽', 상품 죽 시장서 동원 '양반죽' 제쳤다

입력 2020-06-02 16:37

▲CJ제일제당 '비비고 죽' (CJ제일제당)
▲CJ제일제당 '비비고 죽' (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의 '비비고 죽'이 오랜 기간 상품죽 시장 1위를 지켜왔던 동원F&B의 양반죽을 제쳤다.

2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4월 CJ제일제당 비비고 죽의 시장 점유율은 39.4%로 1위에 올랐다. 동원F&B 양반죽은 0.3%포인트 뒤진 39.1%로 2위를 기록했다.

CJ제일제당의 비비고 죽이 점유율 1위를 기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동원F&B 양반죽은 1992년 출시 이후 30년 동안 계속 1위를 유지해왔다.

연도별로 보면 CJ제일제당이 비비고죽을 처음 출시한 2018년 동원F&B가 60.2%, CJ제일제당이 4.3% 점유율을 기록했고, 2019년 동원F&B가 43.4%, CJ제일제당이 34.6%를 기록하며 격차가 좁혀졌다.

올해 월별 점유율을 보면 1월 동원F&B가 40.3%, CJ제일제당 35.7%, 2월 동원F&B 42.3%, CJ제일제당 36.0%, 3월 동원F&B 42.0%, CJ제일제당 37.9%를 기록했다.

품목별로 보면 올해 4월 파우치 시장 점유율은 동원F&B가 26.7%, CJ제일제당이 58.1%를 기록했다. 반면 용기 시장에서는 동원F&B가 53.2%, CJ제일제당이 18.1%를 차지했다.

비비고죽이 선두에 올라선 배경에는 '상온 파우치죽' 출시를 꼽을 수 있다. 비비고 죽 이전에는 죽 제품이 용기형 제품만 있었으나 비비고가 죽 시장에 진출하면서 파우치 죽이 급속하게 시장을 잠식한 것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예전엔 편의점에서 용기죽으로 간단히 요기했던데 비해 파우치 죽 등장 이후 대형마트에서 파우치죽을 구입해 가정에서 데워먹는 방식으로 소비 패러다임이 바뀌고 있다"라며 "트렌드 변화를 반영한 상온 파우치죽 출시가 주효했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827,000
    • -0.57%
    • 이더리움
    • 271,600
    • -0.11%
    • 리플
    • 212.2
    • +0.81%
    • 라이트코인
    • 49,680
    • +0.06%
    • 이오스
    • 2,893
    • -0.75%
    • 비트코인 캐시
    • 266,600
    • +0.15%
    • 스텔라루멘
    • 79.32
    • -1.18%
    • 트론
    • 20.89
    • +4.76%
    • 에이다
    • 117.7
    • +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200
    • -0.43%
    • 대시
    • 80,700
    • +0.37%
    • 이더리움 클래식
    • 6,780
    • +0.3%
    • 49.9
    • -1.19%
    • 제트캐시
    • 62,400
    • +2.13%
    • 비체인
    • 17.39
    • -0.23%
    • 웨이브
    • 1,336
    • -0.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3.4
    • -0.44%
    • 비트코인 골드
    • 10,680
    • -2.47%
    • 퀀텀
    • 2,094
    • +3.77%
    • 오미세고
    • 1,844
    • +2.16%
    • 체인링크
    • 5,730
    • +0.53%
    • 질리카
    • 22.32
    • -0.18%
    • 어거
    • 22,930
    • +4.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