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 ‘갤럭시 BTS 에디션’, ‘아미’ 생일날 출시

입력 2020-06-02 11:09

삼성모바일 트위터에 티저 영상 공개…7월 9일 출시 전망

(출처=삼성 모바일 트위터 캡처)
(출처=삼성 모바일 트위터 캡처)

삼성전자가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과 협업해 ‘갤럭시 BTS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인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최근 삼성모바일 트위터 계정에 BTS 스페셜 에디션을 암시하는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은 이틀 만에 조회수 67만을 넘길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삼성은 “Say Hello to the best of us”라는 문구와 함께 13초 분량의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에는 BTS를 상징하는 7개의 퍼플 하트 및 삼성, BTS 로고가 각인된 스마트폰 박스와 함께 ‘Find your Purple on July 9’이란 문구가 등장한다.

BTS 스페셜 에디션은 다음 달 9일 공개될 전망이다. 특히, 7월 9일은 BTS 팬클럽 ‘아미’라는 명칭이 정해진 날이기도 하다. 갤럭시 BTS 스페셜 에디션의 사전 예약은 이달 19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진행된다.

다만, 이 스마트폰 모델이 ‘갤럭시 S20’인지, ‘갤럭시 Z 플립’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삼성전자는 BTS와 협업해 적극적으로 국내외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올해 2월에는 BTS와 글로벌 현대미술 전시 프로젝트 ‘커넥트 BTS’를 진행하기도 했다. 삼성전자와 방탄소년단의 협업 첫 사례인 커넥트 BTS는 세계 5개 도시에서 BTS의 예술 철학에 공감하는 작가들이 모여 진행 중인 전시회다.

또 같은 달 열린 갤럭시S20 언팩 이벤트에서는 무선이어폰 갤럭시 버즈 플러스를 착용한 BTS 멤버 ‘뷔’의 모습이 영상에 등장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밀레니얼 세대를 대표하는 시대 아이콘인 BTS는 스마트폰 제조사들에 인기 있는 모델이다. LG전자도 2018년 플래그십 스마트폰 ‘G7 씽큐’를 출시하면서 BTS 테마를 론칭했고, BTS 관련 콘텐츠를 담은 ‘Q7 BTS 에디션’을 선보인 바 있다.

통상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연예인 모델을 잘 사용하지 않는다는 측면에서 이례적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스마트폰 및 가전의 경우 제품 본연의 디자인과 성능을 강조하기 위해 연예인 모델을 쓰지 않는 경우가 많다.

또 연예인 모델은 제품 인지도를 끌어올리는 측면에서 효과가 크지만, 해당 모델의 개인 이슈가 불거질 경우 제품 이미지에도 타격을 줄 수 있다는 리스크를 안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글로벌 아이콘인 BTS와의 협업으로 다양한 소비자 트렌드를 마케팅에 반영하겠다는 의도로 보인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96,000
    • +0.26%
    • 이더리움
    • 285,400
    • +0.53%
    • 리플
    • 236.5
    • +1.15%
    • 라이트코인
    • 51,850
    • +0.58%
    • 이오스
    • 3,036
    • +0.86%
    • 비트코인 캐시
    • 272,700
    • +0.29%
    • 스텔라루멘
    • 109.8
    • +5.88%
    • 트론
    • 21.06
    • +2.63%
    • 에이다
    • 156.8
    • +7.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8,600
    • +3.21%
    • 대시
    • 84,850
    • +0.89%
    • 이더리움 클래식
    • 7,500
    • +1.15%
    • 55.55
    • +2.11%
    • 제트캐시
    • 73,700
    • +4.17%
    • 비체인
    • 22.41
    • +7.28%
    • 웨이브
    • 1,624
    • +16.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3.8
    • +2.45%
    • 비트코인 골드
    • 11,300
    • +0.89%
    • 퀀텀
    • 2,917
    • +14.75%
    • 오미세고
    • 1,806
    • +0.61%
    • 체인링크
    • 9,700
    • +14.52%
    • 질리카
    • 23.43
    • +0.73%
    • 어거
    • 23,700
    • +5.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