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OPEC+, 감산 기간 최대 석 달 연장 검토”

입력 2020-06-01 07:35

▲석유수출국기구(OPEC)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석유수출국기구(OPEC)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10개 주요 산유국 연대체인 OPEC플러스(+)가 감산 기간 연장을 검토하고 있다.

31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OPEC+가 내달 9~10일 회의를 앞두고 감산을 연장하는 방안을 고려 중이다.

OPEC+는 지난달 12일 긴급 화상회의를 열어 5월 1일부터 6월 말까지 두 달 간 하루 970만 배럴의 원유를 감산하기로 합의했다. 코로나19 여파로 글로벌 원유 수요가 급감하면서 국제유가가 폭락세를 이어가자 사상 최대 규모의 감산에 합의한 것이다.

사우디아라비아가 6월부터 자발적으로 하루 100만 배럴의 추가 감산에 돌입한다고 발표한 데 이어 아랍에미리트(UAE)와 쿠웨이트도 산유량을 더 줄이겠다고 밝힌 바 있다. 여기에 OPEC+ 차원에서 감산 기간을 추가로 연장하는 방안을 고려 중인 것이다.

대변인은 OPEC+ 회원국이 감산 기간을 최대 석 달 연장할 수 있다고 밝혔다. 원유 시장 상황이 빠르게 변하고 있어 시장 균형에 대응해야 한다는 데 회원국들이 대체적으로 합의하고 있다고 대변인은 설명했다.

다만 러시아가 7월부터 감산 규모 완화를 원하고 있어 감산 기간 연장이 실현될지는 미지수다.

OPEC+의 다음 회의는 내달 9~10일 화상회의로 진행될 예정인데 날짜가 4일로 앞당겨질 가능성도 있다. 정확한 날짜는 이날 결정될 전망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32,000
    • +0.64%
    • 이더리움
    • 273,300
    • +0.89%
    • 리플
    • 213.7
    • +1.28%
    • 라이트코인
    • 50,250
    • +1.6%
    • 이오스
    • 2,953
    • +1.76%
    • 비트코인 캐시
    • 268,600
    • +1.28%
    • 스텔라루멘
    • 81.35
    • +0.28%
    • 트론
    • 20.13
    • +0.5%
    • 에이다
    • 117.7
    • -0.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300
    • -1.23%
    • 대시
    • 81,300
    • +1.94%
    • 이더리움 클래식
    • 6,830
    • +0.44%
    • 50.67
    • -2.43%
    • 제트캐시
    • 61,700
    • +0.49%
    • 비체인
    • 14.24
    • +16.34%
    • 웨이브
    • 1,349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9.6
    • +1.8%
    • 비트코인 골드
    • 11,030
    • -1.43%
    • 퀀텀
    • 2,016
    • +2.13%
    • 오미세고
    • 1,829
    • +5.91%
    • 체인링크
    • 5,755
    • +0.17%
    • 질리카
    • 22.87
    • +9.9%
    • 어거
    • 22,300
    • +3.3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