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CJ제일제당도 상온 안주 간편식 '제일안주' 론칭…'안주야' 대상과 격돌

입력 2020-05-25 09:44

(사진제공=CJ제일제당)
(사진제공=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은 상온 안주 간편식 브랜드인 ‘제일안주’를 론칭했다고 25일 밝혔다. 식품업계 1위인 CJ제일제당이 안주 시장 공략에 나섬에 따라 안주 전문 HMR 브랜드 '안주야'로 즉석 안주 시장을 이끌고, 최근 상온 안주 간편식 시장까지 영역을 넓힌 대상과의 경쟁이 본격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CJ제일제당은 경쟁사와 차별화된 기술력을 갖춘 상온 제품을 앞세워 기존 냉동 위주의 안주 간편식 시장의 패러다임 변화를 이끈다는 계획이다.

‘제일안주’에는 ‘햇반 컵반’, ‘비비고 국물요리’, ‘비비고 죽’ 등 상온 간편식 제조로 쌓아온 R&D 노하우가 적용됐다. CJ제일제당의 독보적 원물제어 기술을 적용해 고온 살균 이후에도 원재료 본연의 맛, 식감, 신선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또, 안주가 유명한 맛집의 메뉴를 집에서 즐길 수 있도록 양념에도 공을 들였다. 잡내는 깔끔하게 잡고 매콤함과 불맛을 살린 특제 양념을 개발해 적용했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소양불막창 △순살불닭 △불돼지껍데기 △매콤알찜 등 총 4종으로 시중에서 재료를 구해 집에서 만들기 어려운 메뉴 위주로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1년 6개월 간 연구개발을 통해 안주 간편식에서 소비자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철저히 분석한 후 이를 토대로 제품을 개발했다. 선호하는 메뉴, 맛 품질, 소비자 트렌드 등을 고려했다.

‘소양불막창’은 잡내를 없앤 소양과 막창에 특제 양념장을 더해 매콤하면서도 고소한 특수부위를 맛 볼 수 있다. ‘불돼지껍데기’는 두 번 구워 불맛을 살린 돼지껍데기에 청양고추와 국산 마늘로 만든 고추양념을 더해 껍데기 맛집의 맛 품질을 구현했다.

‘순살불닭’은 오븐에 구운 닭다리 살과 고구마를 함께 넣고 매콤한 양념으로 요리했다. ‘매콤알찜’은 탱탱한 명란에 야채 풍미를 느낄 수 있는 시원한 대파와아삭한 콩나물을 넣어 만들었다. ‘제일안주’ 4종의 가격은 6980원이다.

국내 안주 간편식 시장은 지난해 기준 약 7000억 원 규모로 요리형 안주ㆍ마른 안주로 나뉜다. 이 중 요리형 안주 시장 규모는 약 1200억 원이다. 냉동 제품 위주로 형성돼 있어 상온 제품의 성장 가능성이 매우 큰 상황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안주 간편식은 시중에서 재료를 구해 집에서 만들기 어렵기 때문에 수요가 꾸준하게 늘어왔으며, 최근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더욱 성장하고 있다”며 “독보적인 상온 간편식 기술 기반으로 HMR 시장 패러다임을 바꿔왔듯, 상온 안주 간편식에 대한 소비자 인식을 끌어올리고 시장도 키워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상 청정원은 이달 6일 상온 안주 간편식 시장에 진출하면서 냉동 안주 중심의 즉석 안주 시장에서 ‘변화’를 선언했다. 대상은 2016년 업계 최초로 안주 전문 HMR 브랜드 ‘안주야(夜)’를 선보여 출시 첫해 48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2019년 402억 원까지 매출을 끌어올리며 즉석 안주 시장을 이끌고 있다.

이 회사는 ‘안주야(夜)’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상온 안주 HMR 시장을 개척해 혁신을 주도한다는 방침이다. 상온 ‘안주야(夜)’는 청정원의 조미기술과 안주 전문 브랜드로서 그동안의 원료가공 및 제조 노하우를 기반으로 고품질의 안주를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상온 ‘안주야(夜)’는 ‘통마늘 모듬곱창’, ‘매콤제육오돌뼈’, ‘매콤껍데기’, ‘소양돼지곱창’, ‘통마늘 제육오돌뼈’, ‘통마늘 매콤껍데기’ 등 총 6종으로 구성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601,000
    • -0.53%
    • 이더리움
    • 463,800
    • +1.42%
    • 리플
    • 328.4
    • -2.98%
    • 라이트코인
    • 64,150
    • -0.93%
    • 이오스
    • 3,571
    • -0.64%
    • 비트코인 캐시
    • 333,000
    • -2.55%
    • 스텔라루멘
    • 117
    • -2.82%
    • 트론
    • 24
    • +0%
    • 에이다
    • 160.3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1,100
    • -2.66%
    • 대시
    • 104,300
    • -2.34%
    • 이더리움 클래식
    • 7,945
    • -0.5%
    • 70.36
    • -2.29%
    • 제트캐시
    • 95,000
    • -3.55%
    • 비체인
    • 23.52
    • -2.61%
    • 웨이브
    • 3,536
    • +38.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9.1
    • -3.86%
    • 비트코인 골드
    • 12,540
    • +0.32%
    • 퀀텀
    • 3,209
    • -1.11%
    • 오미세고
    • 1,986
    • -0.6%
    • 체인링크
    • 20,010
    • +14.93%
    • 질리카
    • 30.89
    • +2.12%
    • 어거
    • 23,870
    • -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