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급등락주 짚어보기] 미중 무역갈등 우려에 유니온 ‘上’…김정은 등장에 방산주 ‘급락’

입력 2020-05-04 17:42

▲4일 상한가 종목들. (자료=한국거래소)
▲4일 상한가 종목들. (자료=한국거래소)

4일 국내 증시는 4개 종목이 상한가를 기록했다. 하한가 종목은 없었다.

이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책임 공방으로 미ㆍ중 무역 갈등이 재차 발생할 우려가 커지자 희토류 관련주들이 급등했다. 미ㆍ중 무역 갈등이 재점화하면 중국이 희토류 수출 규제 카드를 활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매수세가 몰린 것으로 보인다.

이날 주식시장에서 유니온은 전 거래일보다 30.00% 오른 39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자회사인 유니온머티리얼(26.88%)도 급등했다. 이 밖에 희토류 관련주로 분류되는 노바텍(24.42%)과 티플랙스(19.32%) 등도 동반 강세였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코로나19가 중국 우한바이러스연구소에서 발원했다는 증거가 있다고 주장하면서 중국에 대한 추가 관세 부과를 언급했다. 이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도 3일 우한연구소를 발원지로 지목하며 중국의 책임론을 제기했다.

파미셀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길리어드 사이언스의 ‘렘데시비르’를 코로나19 치료제로 긴급사용 승인했다는 소식에 상한가를 기록했다. 파미셀은 렘데시비르의 원료인 ‘뉴클레시오드’를 생산한다.

지난 1일 FDA는 렘데시비르를 중증 이상의 코로나19 환자에 한해 치료제로 사용할 수 있도록 긴급사용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앞서 렘데시비르는 실험실 연구를 통해 사스(SARS)와 메르스(MERS) 등에 항바이러스 효과가 있다는 결과가 나옴에 따라 코로나19 치료 후보물질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현재는 미국 국립보건원(NIH) 주도로 미국을 포함한 전세계 10개 국가에서 임상실험이 진행 중이다.

자안은 연이은 호재에 힘입어 연일 상한가다. 이날 자안은 자안그룹이 운영 중인 셀렉온(CELECON)이 영국의 온라인 편집숍인 매치스패션(MATCHES FASHION)과 글로벌 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매치스패션은 온라인 쇼핑몰로 시작해 패션 정보 미디어로 발전하고 있는 플랫폼으로 하루 방문객만 5000만 명에 달하는 온라인 럭셔리 패션전문 플랫폼이다. 이번 MOU를 통해 자안 그룹은 매치스패션에 한국어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매치스패션 이용 고객들에게 결제, 환불 뿐 아니라 제품 교환 및 AS 등 일련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KMH하이텍도 이날 기관과 개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상한가를 기록했다.

반면 스페코(-21.03%), 빅텍(-19.19%), 코센(-19.02%), 포비스티앤씨(-16.46%) 등은 15% 이상 하락했다.

건강이상설에 휩싸였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일 공개 활동을 재개하자 스페코, 빅텍 등 방산주 주가가 급락했다.

앞서 조선중앙방송은 지난 2일 김 위원장이 노동절(5ㆍ1절)이던 전날 평안남도 순천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이 공개 행보에 나선 것은 지난달 11일 평양의 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당 정치국 회의를 주재한 이후 처음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75,000
    • -0.22%
    • 이더리움
    • 284,700
    • -0.42%
    • 리플
    • 235.3
    • -0.59%
    • 라이트코인
    • 51,700
    • -0.39%
    • 이오스
    • 3,040
    • +0.23%
    • 비트코인 캐시
    • 271,500
    • -0.37%
    • 스텔라루멘
    • 115.6
    • +4.24%
    • 트론
    • 20.95
    • -0.43%
    • 에이다
    • 157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4,200
    • -0.19%
    • 대시
    • 84,700
    • -0.76%
    • 이더리움 클래식
    • 7,445
    • -0.87%
    • 54.66
    • -2.32%
    • 제트캐시
    • 73,050
    • -1.81%
    • 비체인
    • 23.04
    • +3.46%
    • 웨이브
    • 1,576
    • +1.0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9.5
    • -0.74%
    • 비트코인 골드
    • 11,310
    • +0.18%
    • 퀀텀
    • 2,730
    • -6.06%
    • 오미세고
    • 1,811
    • +0.11%
    • 체인링크
    • 10,270
    • +8.68%
    • 질리카
    • 22.51
    • -4.9%
    • 어거
    • 23,560
    • -0.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