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휴마시스, 브라질에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

입력 2020-04-06 09:31

휴마시스의 코로나19 진단키트가 국산 브랜드 최초로 브라질에 수출된다.

휴마시스는 브라질 공급사와 자사 코로나19 항체 신속진단키트 제품인 ‘COVID-19 IgG/IgM 테스트’ 수입 계약을 맺었다고 6일 밝혔다.

회사는 앞서 지난 3월 27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해당 진단키트 제품에 대한 수출용 허가를 취득한 바 있다. ‘COVID-19 IgG/IgM 테스트’는 혈장, 혈청, 전혈, 모세혈 의 혈액 한 방울 분량인 10uL만으로도 사용이 가능하다.

이번 계약으로 휴마시스는 브라질 시장에 최초로 한국산 진단키트를 공급하는 진단 회사가 됐다. 이에 4월 중 첫 선적을 시작으로 총 100만 테스트 물량 코로나19 진단키트를 브라질로 수출할 예정이다.

특히 해당 계약 건의 성사에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의 지원이 있었다. 브라질에서 활동하는 KOTRA 상파울루는 그동안 민간 연구소, 주 정부, 자치 단체 등에 속하는 브라질 바이어들과 국내 진단 회사들을 연결해왔다.

휴마시스는 브라질 뿐 아니라 이탈리아, 독일 등 유럽국가와 인도네시아, 캐나다, 중동 및 아프리카 등에도 코로나19 진단키트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미 휴마시스에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요청한 해외 국가는 30여 개국에 이른다.

회사는 이들 국가에서 요청한 총 수량을 300만 테스트물량 정도로 파악하고 이를 충족하기 위해 비상생산체계로 전환한 상태다. 특히 올 초 진단키트 생산에 필요한 신규 전자동장비를 도입해 월 최대 250만 테스트물량까지 생산이 가능한 만큼, 우선 요청된 수량 중심으로 공급하는 데 큰 무리가 없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차정학 휴마시스 대표는 “이번 진단키트 수출로 브라질의 코로나19 사태 대응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며 “브라질을 비롯한 각 국가의 정부 부처로부터 문의가 쇄도하고 있어 앞으로 수출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생산량을 늘려 수출 절차 및 해당 국가의 등록 절차가 완료된 국가부터 우선적으로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70,000
    • -5.06%
    • 이더리움
    • 285,400
    • -3.45%
    • 리플
    • 245.2
    • -2.54%
    • 라이트코인
    • 55,500
    • -4.39%
    • 이오스
    • 3,220
    • -4.68%
    • 비트코인 캐시
    • 300,500
    • -4.48%
    • 스텔라루멘
    • 94.73
    • -0.39%
    • 트론
    • 19.58
    • -3.55%
    • 에이다
    • 94.42
    • -3.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4,600
    • -3.26%
    • 대시
    • 93,750
    • -3.1%
    • 이더리움 클래식
    • 8,355
    • -3.24%
    • 54.18
    • +3.65%
    • 제트캐시
    • 61,650
    • -4.86%
    • 비체인
    • 8.449
    • -4.8%
    • 웨이브
    • 1,330
    • -2.8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6.5
    • -5.21%
    • 비트코인 골드
    • 11,040
    • -4.99%
    • 퀀텀
    • 2,150
    • -5.41%
    • 오미세고
    • 2,088
    • -0.9%
    • 체인링크
    • 5,300
    • -0.93%
    • 질리카
    • 21.21
    • +2.76%
    • 어거
    • 16,180
    • -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