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렌탈케어, 1분기 매출 전년비 52%↑…“B2B 시장 공략 성과”

입력 2020-04-06 08:56

▲큐밍더케어블레이드 (사진제공=현대렌탈케어)
▲큐밍더케어블레이드 (사진제공=현대렌탈케어)

현대렌탈케어가 올해 1분기 매출액이 전년 대비 52% 늘었다고 밝혔다.

6일 현대렌탈케어는 올 1분기(1~3월) 매출액이 280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52% 증가했다고 밝혔다. 렌털 상품 판매 대수도 지난해 1분기와 비교해 35% 늘어난 4만개를 기록했다.

현대렌탈케어는 B2B 부문의 괄목할만한 성장세와 ‘언택트 문화’ 확산이 올 1분기 매출 및 상품 판매 대수 증가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했다.

현대렌탈케어의 1분기 B2B 예상 매출액은 30억 원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세 배 가량 증가했다. 지난 2월엔 수도권의 한 공공기관에 중・대형 공기청정기 3000여 대를 납품하기도 했다. 회사 측은 가성비 전략과 B2B 제품 라인업 확대 확충 노력이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법인)들의 상황에서, 이들의 수요를 이끌어낸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현대렌탈케어 관계자는 “공격적인 사업 확장을 위해 렌털 가격을 동결하거나 인상 폭을 최소화하고, 지난해부터 대용량 공기청정기・제빙기 등 B2B 전용 렌털 제품을 출시하는 등 B2B 시장 공략에 나선 것이 성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현대렌탈케어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에 따라 생수를 사서 마시던 소비자들이 정수기 신규 가입을 하는가 하면, 각 방에 추가로 설치할 공기청정기와 의류 청정기를 찾는 소비자들도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렌탈케어의 1분기 정수기 신규 가입 계정은 2만2000개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4% 늘었고, 공기청정기 한 대 가격에 두 대를 이용할 수 있는 ‘1+1 패키지’ 가입 고객도 52% 증가했다. 올 1분기 B2C 매출은 지난해와 비교해 43% 증가했다.

현대렌탈케어는 2분기 B2B 부문 매출이 기대 이상으로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런 상황에 대비해 현대렌탈케어는 B2B 부문 강화를 위해 지난 연말 영업인력을 20% 확대했다.

현대렌탈케어는 신규 가입 계정 확대를 위해 제품 라인업을 한층 더 강화할 계획이다. 이달부터 얼음 정수기,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등의 신규 렌탈 상품을 연이어 출시할 예정이다. 또한 이달 중 이사・혼수 시즌에 맞춰 렌탈 가격을 낮춘 패키지 상품(냉장고・에어컨・건조기・의류청정기 등 구성)도 내놓을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393,000
    • -0.65%
    • 이더리움
    • 266,600
    • +2.11%
    • 리플
    • 238.7
    • -0.54%
    • 라이트코인
    • 53,850
    • +0.75%
    • 이오스
    • 3,154
    • +0.86%
    • 비트코인 캐시
    • 288,000
    • +0.42%
    • 스텔라루멘
    • 81.48
    • -2.64%
    • 트론
    • 18.14
    • +0.11%
    • 에이다
    • 77.87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0,300
    • +0.13%
    • 모네로
    • 80,000
    • -0.5%
    • 대시
    • 89,400
    • -0.72%
    • 이더리움 클래식
    • 8,700
    • +5.78%
    • 49.8
    • +0.06%
    • 제트캐시
    • 56,300
    • -0.44%
    • 비체인
    • 6.699
    • +1.39%
    • 웨이브
    • 1,309
    • -0.0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1
    • -1.1%
    • 비트코인 골드
    • 10,940
    • +0.27%
    • 퀀텀
    • 2,038
    • +1.09%
    • 오미세고
    • 1,945
    • +0.26%
    • 체인링크
    • 4,793
    • +0.65%
    • 질리카
    • 14.82
    • -1%
    • 어거
    • 15,390
    • -0.0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