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16억 매매' 잠실 리센츠, 도로 19억원… "시세대로 거래"

입력 2020-04-02 12:43 수정 2020-04-02 14:35

지난달 6일 16억원에 거래…"부자간 특수거래"

▲서울 송파구 잠실동 일대 전경.
▲서울 송파구 잠실동 일대 전경.

지난달 시세보다 3억~4억 원 빠진 16억 원에 거래돼 화제가 됐던 서울 송파구 잠실동 리센츠 아파트가 최근 19억 원에 팔린 것으로 확인됐다.

2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잠실 리센츠 전용면적 84.99㎡가 19억500만 원에 거래됐다. 불과 6일 전(6일) 16억 원에 거래됐던 것과 비교해 3억 원 이상이 오른 금액이다.

16억 원 거래 건과 관련해 일각에선 강남지역 집값 급락의 신호탄이 아니냐는 말까지 나왔다. 하지만 6일 만에 기존 시세와 비슷한 19억 원에 거래된 사실이 확인되면서 사실상 큰 폭의 강남 집값 하락세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6억 원 거래 건의 경우 특수관계인 간 거래로, 일반적인 거래로 볼 수 없다는 지적이 많다.

잠실동 T공인 관계자는 “강남 집값이 떨어졌다고 하지만 호가가 몇 억 원씩 빠진 물건은 없다. 그나마 매물도 없어 대세 하락장으로 판단하기도 어려운 상황”이라며 “리센츠 아파트도 16억 원 거래 소식이 뉴스로 나오면서 문의가 있었지만 그간 시세보다 크게 하락한 매물은 한 건도 없다”고 말했다.

강남권 아파트값이 짧은 기간 안에 급락한 사례는 없지만 매매 시세는 꾸준히 하락하는 추세다. 1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3월 전국 주택 가격 동향’에 따르면 강남ㆍ서초ㆍ송파구의 주택 매매가 변동률은 각각 -0.20%, -0.17%, -0.13%를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170,000
    • +3.74%
    • 이더리움
    • 250,900
    • +2.32%
    • 리플
    • 239.2
    • +1.18%
    • 라이트코인
    • 52,950
    • +2.72%
    • 이오스
    • 3,094
    • +1.48%
    • 비트코인 캐시
    • 280,800
    • +1.34%
    • 스텔라루멘
    • 80.13
    • +1.17%
    • 트론
    • 17.79
    • +0.68%
    • 에이다
    • 66.93
    • +2.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6,000
    • +2.49%
    • 모네로
    • 77,350
    • -0.45%
    • 대시
    • 88,800
    • +0.34%
    • 이더리움 클래식
    • 8,155
    • +0.43%
    • 49.25
    • -0.91%
    • 제트캐시
    • 56,100
    • +3.22%
    • 비체인
    • 6.22
    • +4.22%
    • 웨이브
    • 1,287
    • -1.5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9.6
    • +1.55%
    • 비트코인 골드
    • 10,760
    • +1.32%
    • 퀀텀
    • 1,975
    • -0.7%
    • 오미세고
    • 1,991
    • -0.2%
    • 체인링크
    • 4,678
    • +0.43%
    • 질리카
    • 15.2
    • +2.7%
    • 어거
    • 15,310
    • +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