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가희, 바닷가 사진으로 세 번의 심경…“정신이 오락가락한다” 무슨 일?

입력 2020-03-23 20:09

▲가희가 논란에 대한 심경을 전했다.  (출처=가희SNS)
▲가희가 논란에 대한 심경을 전했다. (출처=가희SNS)

가수 가희가 바닷가 방문 게시물로 시작된 논란에 심경을 전했다.

23일 오후 가희는 자신의 SNS를 통해 “나는 왜 XX 짓을 반복하는가. 정신이 오락가락한다”라며 답답한 심경을 전했다.

앞서 가희는 지난 19일 자녀들과 발리의 바닷가에 방문한 사진을 올렸다가 논란에 휘말렸다. 코로나19로 민감한 시기에 마스크도 없이 바다에 간 것에 많은 이들이 불편함을 드러냈다.

이후 이날 가희는 총 3번의 심경을 올렸다. 처음 올린 심경에서 가희는 “엄마의 마음으로 아이들과 바다에 간 것”이라고 장문의 해명을 남겼지만, 오히려 비난만 거세졌다. 이 글에는 곧 한국으로 돌아갈 예정이라는 내용도 담겨있었다.

두 번째 심경에서 가희는 “저의 어리석은 글을 용서해 달라. 제가 어리석고 모자라서 그렇다”라고 사과했다. 이후 약 1시간 뒤 올라온 심경에는 “나는 왜 XX 짓을 반복하는가. 정신이 오락가락한다”라며 다소 걱정스러운 내용이 담겨 안타까움을 안겼다.

현재 모든 글은 삭제된 상태다. 하지만 팬들은 가희의 이전 게시물을 통해 “힘내라”, “누구나 실수는 한다”, “앞으로 잘하시면 된다”, “자책하지 않았으면 한다”라고 응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77,000
    • +0.4%
    • 이더리움
    • 271,800
    • +0.15%
    • 리플
    • 210.1
    • +0.1%
    • 라이트코인
    • 49,480
    • -0.42%
    • 이오스
    • 2,829
    • -0.39%
    • 비트코인 캐시
    • 266,300
    • -0.37%
    • 스텔라루멘
    • 82.6
    • +2.61%
    • 트론
    • 20.1
    • +2.29%
    • 에이다
    • 112.1
    • +12.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500
    • -0.16%
    • 대시
    • 81,000
    • +0.25%
    • 이더리움 클래식
    • 6,810
    • -0.07%
    • 50.61
    • +0.22%
    • 제트캐시
    • 62,100
    • +0.81%
    • 비체인
    • 11.16
    • +6.49%
    • 웨이브
    • 1,412
    • +4.1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3.4
    • +0.7%
    • 비트코인 골드
    • 11,690
    • -10.01%
    • 퀀텀
    • 1,984
    • +1.07%
    • 오미세고
    • 1,702
    • -2.85%
    • 체인링크
    • 5,680
    • +3.56%
    • 질리카
    • 21.01
    • +2.19%
    • 어거
    • 20,430
    • +0.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