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중국인 여행객, 우한폐렴 확산 우려 현실로

입력 2020-01-25 16:34

일본 세번째, 호주 첫번째 확진 환자 모두 중국인

일본에서 세번째, 호주에서 첫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진 환자가 확인됐다. '우한 폐렴'의 원인이 되는 것으로 알려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중국인들의 해외 여행이 활발해지는 설연휴 확산이 우려돼왔다.

25일 교도통신과 NHK 등 일본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18일 관광을 목적으로 일본을 방문한 중국인 30대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을 일본 후생성이 확인했다.

이 여성은 발열 등의 증상을 호소해 검사를 받을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앞서 이날 오전 지구 반대편 호주에서도 첫 확진자가 나왔다. 이 환자 역시 중국인이다.

호주 첫 확진환자는 50대 중국인으로 지난 19일 중국 광저우에서 입국했다. 이 환자는 현재 멜버른 교외 의료기관에 입원해 있다.

▲중국 베이징국제공항에서 출국 수속을 하려는 관광객들이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다. ( AP연합뉴스)
▲중국 베이징국제공항에서 출국 수속을 하려는 관광객들이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다. ( AP연합뉴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825,000
    • -4.9%
    • 이더리움
    • 2,905,000
    • -6.68%
    • 비트코인 캐시
    • 1,197,000
    • -19.44%
    • 리플
    • 1,768
    • -17.13%
    • 라이트코인
    • 352,600
    • -15.36%
    • 에이다
    • 1,634
    • -10.27%
    • 이오스
    • 8,900
    • -19.89%
    • 트론
    • 184.8
    • -14.83%
    • 스텔라루멘
    • 698
    • -12.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424,800
    • -24.01%
    • 체인링크
    • 47,730
    • -11.94%
    • 샌드박스
    • 744.9
    • -12.71%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