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헛 1인피자' vs '코스트코 조각피자'…3000원대의 행복

입력 2020-01-20 13:32

'피자헛 1인피자', 패스트푸드 면모로 블루오션 개척

(사진제공=한국피자헛)
(사진제공=한국피자헛)

피자헛이 '1인피자'로 싱글족 공략에 나섰다. 대형마트 푸드코트를 통해 사랑받아 온 조각피자와 나란히 1인가구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는 모양새다.

20일 현재 피자 프랜차이즈 피자헛이 1인피자 메뉴를 판매 중이다. 최근 패스트 캐주얼 다이닝(Fast Casual Dining) 콘셉트 매장 운영을 확대하면서 추진하고 있는 행보다. 8인치 사이즈의 피자를 음료, 감자튀김 등 세트로 조합해 3800~5200원 선의 가격에 판매하는 내용이 골자다.

'피자헛 1인피자'가 패스트푸드 차원에서 블루 오션을 개척하는 건 코스트코와 이마트트레이더스 등 창고형 할인매장 푸드코트 내 피자 판매와도 닮았다. 실제 코스트코에서는 조각 피자 1개를 3000원 대에 판매하며 혼자서도 간편하게 피자를 맛볼 수 있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켜 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138,000
    • -7.18%
    • 이더리움
    • 3,041,000
    • -12.36%
    • 비트코인 캐시
    • 363,100
    • -13.47%
    • 리플
    • 737.5
    • -12.09%
    • 라이트코인
    • 132,900
    • -12.51%
    • 에이다
    • 1,309
    • -11.8%
    • 이오스
    • 2,767
    • -11.37%
    • 트론
    • 70.92
    • -12.56%
    • 스텔라루멘
    • 231
    • -1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400
    • -11.11%
    • 체인링크
    • 19,790
    • -16.39%
    • 샌드박스
    • 3,706
    • -18.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