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46% '4주 연속 상승'… 자유한국당 20% ‘위태’

입력 2019-11-15 11:01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후 청와대 관저에서 여야 5당 대표와 만찬을 하고 있다. 이날 만찬은 문 대통령이 모친상에 조문을 온 여야 대표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문 대통령,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후 청와대 관저에서 여야 5당 대표와 만찬을 하고 있다. 이날 만찬은 문 대통령이 모친상에 조문을 온 여야 대표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문 대통령,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이 4주 연속 상승한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율은 4주 연속 하락했다.

15일 한국갤럽이 12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전국 성인 1002명을 대상으로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지난주보다 1%포인트 오른 46%로 집계됐다. 이는 4주 연속 상승한 수치다.

반면, 부정평가는 1%포인트 하락한 46%로, 동률을 이뤘다. 9%는 의견을 유보했다(어느 쪽도 아님 5%, 모름/응답거절 4%).

연령별 긍/부정률은 20대 40/43%, 30대 53/41%, 40대 55/39%, 50대 47/49%, 60대이상 38/52%로, 30~40대에서 긍정평가가 많았다.

정당별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은 전주보다 1%포인트 하락한 40%였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전주보다 2%포인트 떨어진 21%를 보였다. 4주 연속하락하며 20%선마저 위태로워졌다는 분석이다.

정의당은 3%포인트 급등한 10%를 기록해 7개월여 만에 두 자릿수를 회복했다. 이어 바른미래당 5%, 민주평화당과 우리공화당 각각 1% 순이었다.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은 23%에 달했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표본을 무작위 추출(집전화 RDD 15% 포함)해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3.1%포인트(95% 신뢰수준), 응답률은 15%(총 통화 6815명 중 1002명 응답 완료)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663,000
    • +0.47%
    • 이더리움
    • 467,000
    • +3.02%
    • 리플
    • 331
    • -2.05%
    • 라이트코인
    • 63,800
    • -1.24%
    • 이오스
    • 3,568
    • -0.28%
    • 비트코인 캐시
    • 336,300
    • -0.94%
    • 스텔라루멘
    • 117.6
    • -1.84%
    • 트론
    • 24.01
    • +0.59%
    • 에이다
    • 162.6
    • +2.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1,300
    • -2.35%
    • 대시
    • 104,800
    • -1.41%
    • 이더리움 클래식
    • 7,950
    • -0.63%
    • 71.04
    • -1.07%
    • 제트캐시
    • 96,200
    • -2.53%
    • 비체인
    • 23.51
    • -1.09%
    • 웨이브
    • 3,142
    • +23.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2.1
    • -1.17%
    • 비트코인 골드
    • 12,650
    • +2.35%
    • 퀀텀
    • 3,220
    • -0.68%
    • 오미세고
    • 1,999
    • +1.22%
    • 체인링크
    • 19,980
    • +21.24%
    • 질리카
    • 31.02
    • +5.17%
    • 어거
    • 23,860
    • -0.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