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비디오스타’ 서동주, 서정희 딸로 사는 것 힘들어…“못생겨서 어떡하냐” 쓸데없는 걱정들

입력 2019-11-05 21:33

(출처=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캡처)
(출처=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캡처)

방송인 서동주가 연예인 2세로 사는 것에 대한 고충을 털어놨다.

5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프로 도전러 특집으로 서정희, 서동주, 지주연, 장진희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서동주는 “연예인 2세로 사는 게 너무 힘들었다. 엄마가 너무 예뻐서 비교를 많이 당했다”라며 “목욕탕 가면 아주머니들이 ‘못생겨서 어떡하냐’며 걱정하기도 했다. 이제는 그런 걸 많이 극복했다”라고 털어놨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서동주는 방송인으로 도전을 시작했다. 그는 “‘라라랜드’에 출연했을 때 제 삶을 보시고 많은 분들이 위로를 받으셨더라.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 싶다”라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서동주는 현재 미국의 한 로펌에서 변호사로 활동 중이지만, 최근 국내 기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국내 방송 활동에 돌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3,763,000
    • +1.02%
    • 이더리움
    • 2,900,000
    • +2.87%
    • 비트코인 캐시
    • 1,246,000
    • +7.23%
    • 리플
    • 1,817
    • +10.93%
    • 라이트코인
    • 352,000
    • +2.44%
    • 에이다
    • 1,637
    • +3.94%
    • 이오스
    • 9,155
    • +6.39%
    • 트론
    • 181.6
    • +4.49%
    • 스텔라루멘
    • 690.2
    • +4.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8,100
    • +0.57%
    • 체인링크
    • 51,450
    • +13.13%
    • 샌드박스
    • 712.9
    • +1.31%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