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문재인 대통령, 미 보좌관에 "북한과의 대화, 인내심 갖고 지속 하는 것이 중요"

입력 2019-11-04 22:06 수정 2019-11-04 22:07

백악관 오브라이언 안보 보좌관 접견...트럼프 "모친상 위로" 친필 서한

▲문재인 대통령.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북한과의 대화에 대해 "인내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관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4일(현지시간) 태국 방콕에서 열린 아세안+3 정상회의와 동아시아정상회의(EAS)에 참석한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을 접견한 자리에서 이 같이 말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이날 오후 문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특사로 정상회에 참석한 오브라이언 보좌관에게 "북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담대한 리더십을 보여온 트럼프 대통령의 국가안보보좌관으로 취임한 것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양국 정상 간 긴밀한 협력이 한미동맹의 호혜적 발전 및 한반도 평화프로세스를 견인하는 데에 중요한 역할을 해 왔다고 평가하고, 앞으로도 청와대와 백악관 간 긴밀한 소통을 지속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오브라이언 보좌관이 북한과의 대화를 견인하기 위한 조언을 구한 데 대해 "남북 간 그간의 대화 경험을 소개하면서 인내심을 갖고 북한을 지속적으로 관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밖에도 문 대통령은 오브라이언 보좌관과 한일관계 및 기타 지역 정세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습니다.

한편 오브라이언 국가안보보좌관은 문 대통령의 모친상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따뜻한 위로가 담긴 친필 서명 서한을 전달했다.

서한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은 "문 대통령의 모친이 평소 북한에 있는 고향으로 돌아가고 싶어 했던 열망을 기억한다"면서 "문 대통령의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 구축을 위한 노력에 모친이 자랑스러워 할 것으로 믿는다"고 했다.

이날 면담에는 우리 측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 최종건 평화기획비서관, 박철민 외교정책비서관, 신지연 제1부속비서관, 고민정 대변인, 윤순구 외교부 차관보가 배석했다.

미국 측에서는 매튜 포틴저 국가안보 부보좌관,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 대사, 데이비드 스틸웰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 앨리슨 후커 NSC 아시아담당 선임보좌관, 조나단 울리욧 NSC 전략소통 선임보좌관, 쥴리 터너 NSC 동남아 보좌관이 참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1,043,000
    • -0.64%
    • 이더리움
    • 659,000
    • -1.64%
    • 리플
    • 687
    • -4.15%
    • 라이트코인
    • 98,350
    • +2.39%
    • 이오스
    • 3,370
    • -3.55%
    • 비트코인 캐시
    • 323,900
    • -3.05%
    • 스텔라루멘
    • 206
    • -3.65%
    • 트론
    • 34.23
    • -3.71%
    • 에이다
    • 175.1
    • -3.7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100
    • -3.54%
    • 대시
    • 115,900
    • -4.61%
    • 이더리움 클래식
    • 6,940
    • -5%
    • 208
    • +1.46%
    • 제트캐시
    • 84,150
    • -2.94%
    • 비체인
    • 16.8
    • -2.27%
    • 웨이브
    • 8,115
    • +7.4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3.1
    • -3.94%
    • 비트코인 골드
    • 10,120
    • -0.59%
    • 퀀텀
    • 3,096
    • -3.25%
    • 오미세고
    • 4,125
    • -3.98%
    • 체인링크
    • 15,210
    • -3.43%
    • 질리카
    • 33.72
    • +5.08%
    • 어거
    • 16,800
    • +0.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