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위아, ADEX 2019에 신형 박격포 등 첨단 무기체계 전시

입력 2019-10-15 09:54

34개국 420여 개 업체 참가하는 최대 규모 방위 산업 전시회

▲현대위아가 15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개막한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19(Seoul ADEX 2019)’에서 신형 81㎜ 박격포-Ⅱ 체계와 원격사격통제체계(RCWS) 등 육상·해상·항공 분야의 첨단 무기체계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가 15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개막한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19(Seoul ADEX 2019)’에서 신형 81㎜ 박격포-Ⅱ 체계와 원격사격통제체계(RCWS) 등 육상·해상·항공 분야의 첨단 무기체계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가 15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19(Seoul ADEX 2019)’에서 신형 81㎜ 박격포-Ⅱ 체계와 원격사격통제체계(RCWS) 등 육상ㆍ해상ㆍ항공 분야의 첨단 무기체계를 전시한다.

20일까지 열리는 Seoul ADEX 2019는 34개국 420여 개 업체가 참가하는 국내 최대 방위 산업 전시회다.

현대위아는 이번 전시회에서 81㎜ 박격포-Ⅱ를 주력 제품으로 내세웠다. 81㎜ 박격포는 전 세계에서 가장 널리 쓰이는 화포로 넓은 사격 거리와 지속 사격능력이 강점이다. 현대위아는 2014년 1월 개발에 착수해 지난 8월 신형 81㎜ 박격포 체계를 최종 완성했다.

현대위아의 81㎜ 박격포는 사격 지휘를 자동화한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기존에 쌍안경을 이용해 표적을 수동으로 겨냥하던 방식을 ‘자동 관측’으로 바꿨다. 적외선 카메라와 레이저 거리 측정 방식을 이용해 주간 2㎞, 야간에는 1㎞ 떨어진 표적을 인지하고 정확한 좌표를 획득할 수 있도록 했다.

관측제원입출력기와 사격제원 계산기를 함께 개발해 사격 정밀도를 높이기도 했다. 첨단 소재를 이용해 무게를 기존 박격포 대비 20%가량 줄였고, 자동화로 운용 인원도 기존 6명에서 5명으로 줄였다.

현대위아는 이와 함께 원격으로 안전하게 기관총을 발사할 수 있는 RCWS도 선보인다.

RCWS는 상황실이나 장갑차 등 내부에서 모니터로 밖의 상황과 표적을 파악하고 리모컨으로 총을 발사하는 사격 장치다.

해상 장비로는 5인치ㆍ76㎜ㆍ57㎜ 함포의 모형물과 소형 민수헬기 착륙장치도 전시한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Seoul ADEX 2019에서 신형 박격포와 RCWS 등 현대위아의 첨단 무기체계를 알릴 수 있어서 기쁘다”며 “지속적인 기술 개발로 글로벌 방위산업 시장을 개척하는 동시에 우리나라 국방력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10,000
    • -0.19%
    • 이더리움
    • 409,500
    • +0.94%
    • 리플
    • 278.7
    • +0.25%
    • 라이트코인
    • 52,700
    • -0.47%
    • 이오스
    • 2,965
    • +0.88%
    • 비트코인 캐시
    • 254,700
    • +2.21%
    • 스텔라루멘
    • 84.31
    • -0.6%
    • 트론
    • 30.66
    • -4.49%
    • 에이다
    • 113
    • +4.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600
    • +4.49%
    • 대시
    • 79,050
    • -1.06%
    • 이더리움 클래식
    • 6,695
    • -0.52%
    • 138.3
    • +2.44%
    • 제트캐시
    • 63,500
    • +0.63%
    • 비체인
    • 14.43
    • -1.5%
    • 웨이브
    • 2,871
    • -0.4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5
    • -2.2%
    • 비트코인 골드
    • 9,130
    • -0.05%
    • 퀀텀
    • 2,717
    • +0.11%
    • 오미세고
    • 3,497
    • -2.51%
    • 체인링크
    • 11,960
    • +0.76%
    • 질리카
    • 17.94
    • -3.18%
    • 어거
    • 16,140
    • -3.24%
* 24시간 변동률 기준